광고계동향
소셜미디어 시대는 위기 상황에서 자신의 의사를 신속하고 분명하게 전달할 수 있는 새로운 매체가 생겼다는 의미이기도 하지만, 예전 같으면 일어나지 않았을 사안들이 쉽게 위기로 발전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광고계동향
인류 최고의 발명이라고 할 수 있는 '언어'는 인간이 향유하고 있는 고도의 지적 활동이다. 이러 언어는 디지털 기기를 통해 다양한 형태로 텍스트화되어 기록되고 저장되고 검색된다. 특히 모바일의 확대와 소셜미디어의 확산은 소비자들이 자신들의 생각과 의견을 적극적으로 이야기하게 하는 촉매 역할을 하게 되면서, 소비자들의 의견과 생각의 기록들을 '빅데이터화'하는데 일조하고 있다.
광고계동향
과거 Coupon, 소비자 경품, 현상공모, MGM(Member Get Members)1 Tool 등 다양한 세일즈 프로모션 기법들이 그루폰 등 소셜 커머스의 50% 할인 시스템, 포스퀘어 같은 GPS 연계 콘텐츠 등으로 인해 사라져 가고 있는 지금 고객들은 이제 Feature & Benefit의 고객 유인 시스템에 쉽게 반응하지 않는다.
광고계동향
한국광고협회, 교사대상 광고연수 참여교사 모집 한국광고협회는 오는 7월 22일부터 8월 2일까지 ‘2013 광고제작을 활용한 교수학습법’을 주제로 초·중·고 교사대상 광고연수를 실시한다.

지난매거진 목록

Cheif copywriter's view - storytelling
        키엘은 세계 어디선가 착한 기업의 스토리텔링을 진행하고 있다. 어쩌면 우리는 상상도 못했던 스토리텔링을 생각하고 있는지도 모른다. 스토리텔링으로 시작되어 만들어지고, 자라나는 기업이기에 키엘은 스토리텔링에 모두를 걸 수밖에 없을 것이다. 세상에서 처음으로 스토리텔링 마케팅을 한 것은 언제일까? 마케팅 서적에 기록된 마케팅이 아닌, 사람들의 머릿속에 기억되는 것 들 중에서 찾는다면
[Brave Cheilers]우리 안의 자신감으로 ‘진화’하다
진화냐, 혁명이냐 미스터리다. 아무도 시키지 않았는데 프로젝트가 시작됐다. 물론 방아쇠를 당겨 준 계기는 있었다. 하지만 탄약을 만들고 장전한 건 BE 크리에이티브 2팀이었다. “대외적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인정받는 제일기획의 얼굴이 달라지면 어떨까 싶은 바람이 있었어요. 비유하자면 뛰어난 수출품만큼 내수도 최고로 만들어야 한다는 자각이 든 거죠. 그래서 자발적으로 새 CI의 시안들을 준비했고, 조심스레 선제안을 했습니
[Reseach] BTL업계 2013년 주요 이슈와 전망
국내 이벤트산업은 광고 시장과 맥을 같이하여 규모가 점차 증가하고 있다. 전 세계 광고시장에서 BTL(직접 대면 커뮤니케이션 활동)의 규모는 빠르게 상승하여 2004년 ATL(매체를 통한 직접 광고활동)의 규모를 넘어섰다.
[Interview] 죽을 만큼 VOGO 쉽다~
엄청난 섭외력을 자랑하는 돌고래유괴단. 이번에는 그렉과 김범수, VOGO의 무대를 광고로 선보였다. 그들의 상상력은 도대체 어디까지인가.
[Interview] LG CNS의 화려한 등장, 데이터가 답인가?
LG CNS가 퍼포먼스마케팅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그것도 첫 출품으로. 트렌드와 감이 아닌 정교한 디지털 동선 설계와 데이터 분석을 통한 페르소나 선정까지. 데이터가 만들어낸 그 여정과 예측들이 결국에는 수치화된 성과를 보여준다. 매우 긍정적으로.
[Interview] 알쓸광잡 : 술자리 난제를 증명한 '테라 스푸너의 정리'
리얼 탄산의 청아한 오픈음을 만들어내는 테라 스푸너. 어떻게 존재하는 것일까? 술자리 난제로 알려진 '테라 스푸너의 정리'를 3년간의 연구끝에 김상욱 교수가 증명해냈다. 증명 이후 남긴 그의 말. "모든건 '차이'에 있었다."
[Interview] 바다를 사랑한 프로들이 과자로 쓰레기를 치우는 법
누구나 생각은 있다. 하지만 실행은 어렵다. 바다를 사랑하는 제일기획의 '프로'들. 쓰레기를 주어오면 과자로 바꿔주는 쉽고 간단한 아이디어를 실행했다. 씨낵을 이해하지 못하는 사람은 단 한명도 없었다. 과자가 바다를 구했다. 생각을 실행한 '프로'들에 의해!
[Interview] "모두가 들을 수 있어야 '진짜' CM송이죠"
대한민국 0.82%는 CM송을 들을 수 없다. 99.18%는 100%가 아니다. 100% 모두가 들을 수 있는 CM송을 만든 펜타클. 이제 대한민국에서 브라보콘의 CM송을 모르는 사람들은 없다. 이 모든 건 펜타클에서 시작됐다. 세상에서 가장 조용한 CM송 광고회사 펜타클 │ 제작사 INDIGO │ 브랜드 해태 부라보콘   (뒷줄 왼쪽부터 시계방향) 펜타클 심현준 사원, 김은하 사원, 김영훈 사원, 김다은 대리, 김송이 대리, 손소현 대리, 김정미 과장, 이전휘 실장, 김대영 상무, 김형찬 사원 (앞줄 왼쪽부터) 김도영 사원, 한민성 대리, 강우철 팀장, 임재욱 팀장, 이주현 사원, 김동규 상무 ‘세
[Interview] 죽을 만큼 VOGO 쉽다~
엄청난 섭외력을 자랑하는 돌고래유괴단. 이번에는 그렉과 김범수, VOGO의 무대를 광고로 선보였다. 그들의 상상력은 도대체 어디까지인가.
[Interview] LG CNS의 화려한 등장, 데이터가 답인가?
LG CNS가 퍼포먼스마케팅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그것도 첫 출품으로. 트렌드와 감이 아닌 정교한 디지털 동선 설계와 데이터 분석을 통한 페르소나 선정까지. 데이터가 만들어낸 그 여정과 예측들이 결국에는 수치화된 성과를 보여준다. 매우 긍정적으로.
[Interview] 알쓸광잡 : 술자리 난제를 증명한 '테라 스푸너의 정리'
리얼 탄산의 청아한 오픈음을 만들어내는 테라 스푸너. 어떻게 존재하는 것일까? 술자리 난제로 알려진 '테라 스푸너의 정리'를 3년간의 연구끝에 김상욱 교수가 증명해냈다. 증명 이후 남긴 그의 말. "모든건 '차이'에 있었다."
[Interview] 바다를 사랑한 프로들이 과자로 쓰레기를 치우는 법
누구나 생각은 있다. 하지만 실행은 어렵다. 바다를 사랑하는 제일기획의 '프로'들. 쓰레기를 주어오면 과자로 바꿔주는 쉽고 간단한 아이디어를 실행했다. 씨낵을 이해하지 못하는 사람은 단 한명도 없었다. 과자가 바다를 구했다. 생각을 실행한 '프로'들에 의해!
[Interview] "모두가 들을 수 있어야 '진짜' CM송이죠"
대한민국 0.82%는 CM송을 들을 수 없다. 99.18%는 100%가 아니다. 100% 모두가 들을 수 있는 CM송을 만든 펜타클. 이제 대한민국에서 브라보콘의 CM송을 모르는 사람들은 없다. 이 모든 건 펜타클에서 시작됐다. 세상에서 가장 조용한 CM송 광고회사 펜타클 │ 제작사 INDIGO │ 브랜드 해태 부라보콘   (뒷줄 왼쪽부터 시계방향) 펜타클 심현준 사원, 김은하 사원, 김영훈 사원, 김다은 대리, 김송이 대리, 손소현 대리, 김정미 과장, 이전휘 실장, 김대영 상무, 김형찬 사원 (앞줄 왼쪽부터) 김도영 사원, 한민성 대리, 강우철 팀장, 임재욱 팀장, 이주현 사원, 김동규 상무 ‘세
[Column] 엄마는 내가 무슨 일을 하는지 아직도 모르신다
 엄마는 내가 무슨 일을 하는지                         아직도 모르신다 글  권진호 카피라이터 | 이노션   광고회사라곤 제일기획 밖에 모르시던 우리 엄마는, 작은 아들의 이직으로 이노션이라는 회사에 처음 관심을 갖게 된다. 이것 저것 뉴스를 검색하시던 엄마는 며칠 후, 아
익숙함 속에서 낯섦을 찾아, 1인 피자의 용기
우리는 대부분 익숙함에 익숙하다. 그래서 익숙함을 낯설게 바라보는 것에는 큰 용기가 필요하다. 익숙함 가운데 낯섦을 찾아내고 이를 또다른 익숙함으로 발전시키는 것을 우리는 소위 ‘혁신(innovation)’이라고 부르고 있는지 모르겠다.
[2021] 풍요로운 추석 보내길 기원합니다.
  중추가절 음력 팔월 보름의 좋은 날     다 같이 모일 수는 없어도 마음을 모아 진심을 전합니다.     펜타브리드와 함께해 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리며 모두 풍요롭고 행복한 추석 보내세요!     PENTABREED X PENTACROSS  
귀깔나는 윌라 오디오북의 매력을 기깔나게 전하다
 제일기획 고대영 프로(The SOUTH 1팀)     2020년, 헤드셋 낀 김혜수 언니의 도발적인 독서 충고를 기억하는가? 음악처럼, 영화처럼 생생한 오디오북이라면 시간 없어서 독서를 못 한다는 핑계는 더 이상 통하지 않는다는 김혜수의 ‘뼈를 때리는’ 충고! 대중에게 윌라 오디오북의 존재감을 각인시켰던 론칭 캠페인이었다.   그리고 새로운 파트너 제일기획을 만난 2021년, 광고주는
펜데믹에도 봄길처럼 누군가의 길이 되어주고 있는 모든 분들에게
  너무도 낯선 공포에 모두가 두려운 시간이었다. 한번도 경험하지 못했던 이 생소한 질병은 서로가 서로를 의심하게 만들었고, 누군가는 누군가를 비난하게 만들었다. 그렇게 2020년의 시작과 함께 코로나19는 우리 삶에 들어왔고 우리는 여전히 그 보이지 않는 공포와 힘겨운 싸움을 하고 있는 중이다. 그나마 지금은 그 정체 모를 두려움 또한 일상 생활의 한 부분이 되면서 조금이라도 여유를 가지고 일상을 꾸역꾸역 끌고 나아가고 있는 우리가 참으로
[T-Vibe] 사랑의 유통기한
사랑의 유통기한 영화, ‘꽃다발 같은 사랑을 했다’ 글  안소현 카피라이터|Wieden and Kennedy Tokyo   두 달은 쏜살같이 지나갔고, 어김없이 마감은 다가왔다. 지난 두 달간 프레젠테이션과 촬영 준비 때문에 문화생활이라고는 잠들기 직전 유튜브를 스크롤 하는 게 전부였던 터라 도통 무슨 주제로 칼럼을 써야 할지 막막했다. 하얀 화면 위에서 비웃듯 깜빡거리는 커
호랑이 스타일! 미국 오렌지 카운티 극장에서 보는 아시아계 미국인 연극
지난주, 제가 거주하는 캘리포니아 어바인의 가장 큰 극장 사우스 코스트 레퍼토리(South Coast Repertory)로 연극을 보러 갔습니다. <타이거 스타일!>이라는 제목의 연극이었는데요. 극장에 들어가자 객석에는 BTS 노래가 나오고 있었습니다. 잠시 후 막이 오르고, 중국계 미국인을 연기하는 아시아계 미국인들은 자신의 동양적 면모를 자조하는 코미디를 선보였습니다. 객석을 채운 백인 관객들은 배를 잡고 웃다가, 극이 끝나자 기분 좋은 박수를 배우들에게 보내고 가벼운 발걸음으로 극장을 떠났습니다.
마케팅, 팩트를 남기거나 임팩트를 남기거나
광고인으로서 고백하건대 세상엔 광고가 너무 많다. 말 나온 김에 한 가지 더 고해하자면 나는 유튜브 프리미엄을 구독한다. 광고가 보기 싫었다. 눈을 돌리면 세상 모든 것이 광고다. 눈 뜨자마자 찾게 되는 핸드폰 화면에서부터 엘리베이터 한 면을 채운 가득한 헤드라인들까지, 그야말로 정보는 매일매일 우리를 폭격한다. 무수히 쏟아지는 뉴스로 가득한 세상에 이미 뉴스는 더 이상 뉴스가 아니다. 그래서 광고 어렵다.
뮤지션 '요조'의 청춘 에세이: 앤디카우프만 되기
미국의 유명한 코미디언인 앤디 카우프만의 일생을 다룬 라는 영화가 있다. 나는 이 영화를 통해 ‘앤디 카우프만’이라는 인물을 처음 알았다. 보고 나서 어떻게 하면 사는 내내 이 인물을 잊지 않으며 살 수 있을지를 조금 두려워하며 고민했을 만큼 이 영화는 나에게 아주 크고 깊은 인상을 남겼다. 그는 일반적인 코미디언과는 조금 다른사람이었다. 그에게는 스스로를 우스꽝스럽게 만들거나 기발한 말솜씨를 가지고 관객에게 ‘웃음’을 선사하는 코미디언의 기본적인 역할에 만족하지 못하는 이상한 열정이 있었다. 그는 ‘진짜로’ 대중을 속이고 혼란을 주고 싶어 했다. 사람들이 웃지 않아도, 심지어 불쾌해해도 개의치 않았다.
직장인의 도자 굽기
매년 필수과목으로 도자 수업을 들어야 했던 대학교 시절. 초등학생 때 찰흙을 손으로 비벼 개똥 모양을 만드는 게 전부였던 나에게 어른들의 진짜 도예는 신세계였다. 한 땀 한 땀 지문을 묻혀가며 그릇을 성형하고, 인기 있는 컬러가 뭔지 찾아보며, 유약 쇼핑도 즐기고, 가마에서 구울 때 터지지 않기를 바라며 기다리던 시간들. 도예를 하고 나면 손도 거칠어지고 옷엔 흙먼지가 묻고 머리는 산발이 되지만(흙먼지가 사방에 날려 머리가 푸석해진다) 지금 생각하면 꽤 즐거운 경험이었다.
[Special Issue] 2022 대한민국광고대상 부터 제1회 크리에이터즈 나잇 까지
대한민국 광고계 최대 축제인 제36회 ‘2022한국광고대회’가 12월 2일 더플라자호텔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됐다. 1부 유공광고인정부포상식, 2부 대한민국광고대상 시상식, 3부 Creators’ night 파티행사로 치러진 이번 행사는 ‘Creativity will save us again(새로운 시대, 새로운 기술 속에서 언제나 우리를 구원하는 건 결국 다시 크리에이티브)’라는 주제로, 광고회사, 제작사, 매체사, 광고주, 정부관련 기관 등 7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올 한해 광고계를 정리하고 광고인들이 서로 화합할 수 있는 장으로써 소중한 시간을 보냈다.
[BestCreative] 헤이딜러 '헤어지자, 두려움 없이' 편
우리가 바라던 내차팔기  헤이딜러 ‘헤어지자, 두려움 없이’ 편 온라인 중고차 매매 플랫폼 헤이딜러 ‘헤어지자, 두려움 없이’가 빅 모델과 세련된 영상미, 심플한 메시지로 영화같은 광고를 선보였다. 중고차 거래를 단순 거래가 아닌 ‘이별’로 표현함으로써 자동차와의 이별이 헤이딜러와 함께라면 두렵지 않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선정작
[Culture Insider] 9-10월 문화 소식
[Book] 섞어야 성공한다 세상에서 가장 쉬운 차별화 ‘MIX’    무엇이든 포화상태이다. 브랜 드 또한 넘쳐난다. 대부분 소 리소문 없이 사라지지만 그 중 에서도 잘 팔리는 브랜드는 있 다. 잘 팔리는 브랜드의 성공 방식은 무엇일까? 바로 ‘MIX’ 이다.   TBWA, 이노션, 토스를 거치 며 10년 넘게 브랜드를 관찰 하고 분석하는
[Close up] 세계옥외광고협회 '톰 고다드' 회장 한국 방문 간담회 개최
 “데이터 분석, 프로그래매틱 기술로 DOOH가 세계 옥외광고시장 주도할 것” 세계옥외광고협회 ‘톰 고다드’ 회장 한국 방문 간담회 개최 글 편집부   한국전광방송협회는 10월 4일(화) 한국광고문화회관 7층 컨퍼런 스룸에서 세계옥외광고협회(World Out of Home Organization, WOO) ‘톰 고다드(Tom Goddard)’ 회장의
[Special] MAD STARS ①현장스케치
 3년 만에 오프라인 개최한 부산국제광고제,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세상을 바꾸는 기상천외한 아이디어가 가득! 글  ADZ 편집부   제 15회 2022 부산국제광고제가 3년 만에 오프라인 행사를 개최했다. 영문 행사명을 ‘매드 스타즈(MAD STARS)’로 변경해 넥스트 노멀(Next Nomal)을 준비하는 글로벌 산업 생태계의 디지털화를 반영하고, 광고의 영역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