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발행처별
전체
광고계동향
KAA저널
한국광고업협회보
신문광고저널
대홍 커뮤니케이션즈
CHEIL WORLDWIDE
HS Ad
오리콤 브랜드 저널
한국ABC저널
선전회의
the AD
SK플래닛 M&C부문
INNOCEAN Worldwide
펜타브리드
한국옥외광고센터
등록기간별
전체
최근 1주일
최근 3주일
최근 1개월
최근 3개월
최근 1년
최근 2년
정렬조건
최신순
조회순
정렬 조건 > 발행처 : 등록기준 : 정렬 :
도요타 자동차, 신형 크라운 CM 전개
2021.09.24 12:00 |
 도요타 자동차가 고급 세단 ‘크라운’을 풀 모델로 체인지하며, 14번째가 되는 신형을 발매한다는 뉴TV CM ‘사랑은 이긴다’를 전개하고 있다. 이번 CM은 재탄생(reborn )시리즈로, 도요토미 히데요시(豊臣秀吉)를 연기하는 배우 기타노 다케시(北野武)와 ‘도라에몽’ 시리즈에서 도라에몽을 연기한 프랑스 영화배우 장르노가 공동 출연한다. 블랙 ‘크라운 로열 살롱&r
올림푸스, 미러레스 카메라 뉴TV CM 전개
2021.09.24 12:00 |
 일본 의료기기 및 카메라 제조회사인 올림푸스는 디지털 카메라 관련 신기술이나 개발의 철학을 소개하며, 기술력이 높음을 소구하는 광고를 전개하고 있다. TV CM ‘기업광고-손떨림 보정’편에서는 미러레스 DSLR 카메라를 사용하여, 즐겁게 걸으면서 피사체를 찾는 배우 미야자키 아오이(宮?あおい)가 귀여운 강아지 촬영을 시도한다. ‘어, 손이 자꾸 흔들리네?’라고 하며, 계속 불편함을 독백하지만, &l
소니 모바일 커뮤니케이션, 신형 스마트폰 시리즈 CM 전개
2021.09.24 12:00 |
 소니 자회사이자 일본 휴대전화 제조 및 판매 회사인 소니 모바일 커뮤니케이션은 신형 스마트폰 ‘Xperia AX’와 ‘Xperia VL’ 발매와 더불어, TV CM을 전개하고 있다. 두 제품은 모두 안드로이드 4.0을 탑재하고 있으며, 경쟁사인 NTT도코모의 고속 통신 서비스인 LTE나 근거리 무선통신 NFC에 대응하기 위한 제품이다. 더욱이 방수·방진 성능이나 원세그, 적외선 통신,
덴츠, DX위치 가시화 'DX진단' 웨비나 개최
2021.09.24 12:00 |
 덴츠는 9월 16일 마케팅 정보 사이트 ‘Do! Solutions Webinar’를 통해 <자사 DX 위치 가시화하는 DX진단>을 테마로 웨비나를 개최했다. 원격 회의나 온라인 상담, 모바일 주문이 당연하게 되는 리얼한 처리를 디지털로 바꾼 ‘DX’사례가 세상에 넘처나는 가운데 최첨단 ‘DX’는 2차전에 돌입했다. 단순히 ‘디지털로의 치환&rsqu
하쿠호도, BtoB 기업 마케팅 DX 전면지원 ‘Grip Growth' 출시
2021.09.24 12:00 |
 하쿠호도의 가치 창조형 DX를 추진하는 전략조직 Hakuhodo DX_UNITED는 하쿠호도 DY 그룹 7개사와 제휴해, BtoB 기업 마케팅 및 영업영역 DX(디지털 트랜스 포메이션)를 종합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솔루션 ‘Grip Growth’ 제공하기 시작했다. 요즘 BtoB 기업업무의 디지털화와 디지털 마케팅이 추진되어 왔지만, 코로나19 이후 기업의 DX화가 급속히 진행되고 있다. 그래서 각사의 전문 분야에서 고객
하쿠호도&하쿠호도DY 미디어파트너즈, ‘2021 OB/OG Award’ 수상
2021.09.24 12:00 |
 하쿠호도&하쿠호도DY 미디어파트너즈는 비즈리치가 운영하는 OB/OG 방문 네트워크 서비스 ‘비즈리치 캠퍼스’가 주최한 OB/OG Award’에서 준그랑프리를 수상했다. ‘2021 OB/OG Award’는 대학생의 직업선택에 공헌한 기업과 개인을 평가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여, ‘비즈리치 캠퍼스’에서 신설한 것이다. 하쿠호도 및 하쿠호도DY 미디어파트너즈는 예전보
덴츠, ‘제74회 광고 덴츠상’ 최종 수상작 선정, 발표
2021.09.24 12:00 |
 덴츠가 9월 10일 ‘광고 덴츠상’ 입상작품을 최종 결정, 발표했다. ‘제74회 광고 덴츠상’ 입상작품이 정해지고, 종합상에 산토리 홀딩스가 선정됐다. 산토리 홀딩스는 2년 연속 종합상 수상으로 통산 24번째다. ‘필름광고’, ‘브랜드 익스피리언스’ 등 2개 부문 최고상과, ‘필름광고’, ‘이노베이티브 어프로치’
하쿠호도DY 그룹,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전개 ‘Hytek’ 설립
2021.09.24 12:00 |
 하쿠호도 DY홀딩스 산하 자회사 AD Plus Venture는 최신 기술을 가진 벤처기업과 함께 기술을 이용한 엔터테인먼트의 콘텐츠를 공창(公娼)하고 글로벌 전개를 목표로 하는 ‘Hytek’를 설립했다.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엔터테인먼트 업계는 실제 이벤트 자제요청에 따라 큰 영향을 받았다. Hytek는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 테크 벤처와 협력을 바탕으로 그들이 보유한 AR/VR 기술과 홀로그램 프로젝션, LED 목공
하쿠호도그룹, 2021 부산국제광고제 그랑프리 등 수상
2021.09.24 12:00 |
 하쿠호도 그룹의 광고회사가 '2021 부산국제광고제(AD STARS 2021)'에서 그랑프리 1개, 금상 1개, 은상 7개, 동상 5개 등 총 14개 상을 수상했다. 아시아 최대 규모이자 세계적인 광고제로 성장하고 있는 부산국제광고제는 매년 부산에서 열리는 국제 광고제이며, 결과는 다음과 같다. <금상> ◆ Interactive Craft/Interface ◆ Interactive/Vehicles/Includi
하쿠호도 그룹, 'JPM Planning Solution Award 2021' 최고상 등 수상
2021.09.24 12:00 |
하쿠호도그룹은 일본판촉마케팅협회가 주최한 제19회 'JPM The Planner 2021’에서 판촉마케팅대상, 베스트 판촉 크리에이티브상을 비롯한 총 13개 부문에서 상을 수상했다. 또한 제4회 ‘JPM The Planner 2021’에서 가사이 토모히코(河西智彦) CD가 최종 선정되었다. ‘JPM The Planner 2021'은 일본프로모셔널·마케팅협회가 주최한 '소비자 구매행동을 위해 실제
2021년 상반기 광고 시장 결산 및 하반기 전망
 제일기획 이혜미 프로 (미디어퍼포먼스 3팀)     21년 상반기, 경기 회복 기대로 인한 광고 시장 성장   국제통화기금(IMF)은 지난 4월 발표에서 세계 경제 성장률이 20년 -3.3%에서 21년 6.0%로 반등할 것이며, 국내 경제성장률 역시 3.6%에 이를 것이라 내다봤다. 지난해 전 세계적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팬데믹 선언 이후, 사회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를 보냈지만 전 산업이 급속히 디지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스우파>부터 <오징어게임>까지 콘텐츠에서 시작된 요즘 뜨는 밈 총정리
  밈은 SNS와 커뮤니티 등 다양한 채널에서 시작됩니다. 최근에는 OTT 플랫폼 속 K-콘텐츠에서 시작된 밈이 MZ세대 사이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는데요. MZ세대가 모이면 빠지지 않고 언급되는 핫한 프로그램! 오늘 HS애드 블로그에서는 화제의 중심이 되는 콘텐츠 속 요즘 뜨는 밈을 소개합니다!         K-댄서 열풍의 시작, <스트릿 우먼 파이터> ▲첫 방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Trend] 광고계 부캐 열풍
 광고계는 지금 부캐 열풍  출처: ‘빙그레’, ‘농심’ 최근 광고업계에서 ‘부캐’ 열풍이 불고 있다. 부캐만의 독특한 세계관에 열광하는 MZ세대를 공략하기 위해서다. ‘부캐’는 본래 게임 이용자가 주력으로 키우는 캐릭터인 ‘본캐’가 아닌 부차적으로 키우는 캐릭터, 일명 ‘부계정’을 의미하는
2021년 상반기 광고 시장 결산 및 하반기 전망
 제일기획 이혜미 프로 (미디어퍼포먼스 3팀)     21년 상반기, 경기 회복 기대로 인한 광고 시장 성장   국제통화기금(IMF)은 지난 4월 발표에서 세계 경제 성장률이 20년 -3.3%에서 21년 6.0%로 반등할 것이며, 국내 경제성장률 역시 3.6%에 이를 것이라 내다봤다. 지난해 전 세계적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팬데믹 선언 이후, 사회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를 보냈지만 전 산업이 급속히 디지
테크놀로지 발전과 콘텐트 마케팅 #3. 메시지 수용성과 미디어 전략
미디어 역시 소리(예: 종)나 불(예: 봉화 - 烽火)과 같은 signal agents(신호기기)를 사용하던 때가 있었습니다. 13세기 이후에는 금속활자의 발명으로 글의 빠른 복제생산이 가능해졌으며, 거듭된 기술발전 끝에 신속 복제된 글의 공유체계가 사회적 시스템(예: 책방, 우편 서비스, 신문판매대)으로 구축되기도 했습니다. 최근에는 더 나아가 전자화 및 디지털화를 통해 글의 생산과 공유가 과거와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효율적이고 효과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글의 생산과 공유는 곧 사람의 생각이나 아이디어의 생각과 공유를 말합니다. 예를 들어, 내 생각을 불특정 다수의 친구에게 알리고 싶을 때 이제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실시간으로 바로 알릴 수 있습니다. 불과 20년 전만 해도 불가능했던 일이었죠. 
제32회 HS애드 영 크리에이터스 컴피티션 개최
배달의민족, 트립닷컴 캠페인 등으로 광고계를 뜨겁게 달군 HS애드! HS애드에서 예비 광고인에게 실제적인 광고 제작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1988년부터 개최해온 ‘HS애드 대학생 광고대상’이 지난해부터 ‘HS애드 Young Creator’s Competition’으로 대회명을 변경했습니다. 
광고회사의 최전방 공격수! HS애드 미디어바잉팀 인터뷰
우리는 TV, 인터넷, 극장 등 많은 곳에서 광고를 만납니다. 사실 이 광고들은 시청자의 눈에 들어오기까지 무척 많은 과정을 거치는데요. 기획팀과 제작팀의 손에서 제작된 광고 소재는 가장 효과적인 타깃과 만나기 위한 미디어 플래닝을 거치고, 미디어바이어를 통해 비로소 우리가 보는 매체에 전달되죠. 우리에게 다소 낯선 '미디어바이어'가 바로 오늘 소개해 드릴 주인공이랍니다. HS애드의 하이브리드 미디어센터에서 다양한 매체의 구매 및 집행 관리를 담당하고 있는 미디어바이어들을 지금 만나보시죠. 
[Trend] 광고계 부캐 열풍
 광고계는 지금 부캐 열풍  출처: ‘빙그레’, ‘농심’ 최근 광고업계에서 ‘부캐’ 열풍이 불고 있다. 부캐만의 독특한 세계관에 열광하는 MZ세대를 공략하기 위해서다. ‘부캐’는 본래 게임 이용자가 주력으로 키우는 캐릭터인 ‘본캐’가 아닌 부차적으로 키우는 캐릭터, 일명 ‘부계정’을 의미하는
2021년 상반기 광고 시장 결산 및 하반기 전망
 제일기획 이혜미 프로 (미디어퍼포먼스 3팀)     21년 상반기, 경기 회복 기대로 인한 광고 시장 성장   국제통화기금(IMF)은 지난 4월 발표에서 세계 경제 성장률이 20년 -3.3%에서 21년 6.0%로 반등할 것이며, 국내 경제성장률 역시 3.6%에 이를 것이라 내다봤다. 지난해 전 세계적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팬데믹 선언 이후, 사회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를 보냈지만 전 산업이 급속히 디지
테크놀로지 발전과 콘텐트 마케팅 #3. 메시지 수용성과 미디어 전략
미디어 역시 소리(예: 종)나 불(예: 봉화 - 烽火)과 같은 signal agents(신호기기)를 사용하던 때가 있었습니다. 13세기 이후에는 금속활자의 발명으로 글의 빠른 복제생산이 가능해졌으며, 거듭된 기술발전 끝에 신속 복제된 글의 공유체계가 사회적 시스템(예: 책방, 우편 서비스, 신문판매대)으로 구축되기도 했습니다. 최근에는 더 나아가 전자화 및 디지털화를 통해 글의 생산과 공유가 과거와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효율적이고 효과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글의 생산과 공유는 곧 사람의 생각이나 아이디어의 생각과 공유를 말합니다. 예를 들어, 내 생각을 불특정 다수의 친구에게 알리고 싶을 때 이제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실시간으로 바로 알릴 수 있습니다. 불과 20년 전만 해도 불가능했던 일이었죠. 
제32회 HS애드 영 크리에이터스 컴피티션 개최
배달의민족, 트립닷컴 캠페인 등으로 광고계를 뜨겁게 달군 HS애드! HS애드에서 예비 광고인에게 실제적인 광고 제작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1988년부터 개최해온 ‘HS애드 대학생 광고대상’이 지난해부터 ‘HS애드 Young Creator’s Competition’으로 대회명을 변경했습니다. 
광고회사의 최전방 공격수! HS애드 미디어바잉팀 인터뷰
우리는 TV, 인터넷, 극장 등 많은 곳에서 광고를 만납니다. 사실 이 광고들은 시청자의 눈에 들어오기까지 무척 많은 과정을 거치는데요. 기획팀과 제작팀의 손에서 제작된 광고 소재는 가장 효과적인 타깃과 만나기 위한 미디어 플래닝을 거치고, 미디어바이어를 통해 비로소 우리가 보는 매체에 전달되죠. 우리에게 다소 낯선 '미디어바이어'가 바로 오늘 소개해 드릴 주인공이랍니다. HS애드의 하이브리드 미디어센터에서 다양한 매체의 구매 및 집행 관리를 담당하고 있는 미디어바이어들을 지금 만나보시죠. 
[Trend] 광고계 부캐 열풍
 광고계는 지금 부캐 열풍  출처: ‘빙그레’, ‘농심’ 최근 광고업계에서 ‘부캐’ 열풍이 불고 있다. 부캐만의 독특한 세계관에 열광하는 MZ세대를 공략하기 위해서다. ‘부캐’는 본래 게임 이용자가 주력으로 키우는 캐릭터인 ‘본캐’가 아닌 부차적으로 키우는 캐릭터, 일명 ‘부계정’을 의미하는
2021년 상반기 광고 시장 결산 및 하반기 전망
 제일기획 이혜미 프로 (미디어퍼포먼스 3팀)     21년 상반기, 경기 회복 기대로 인한 광고 시장 성장   국제통화기금(IMF)은 지난 4월 발표에서 세계 경제 성장률이 20년 -3.3%에서 21년 6.0%로 반등할 것이며, 국내 경제성장률 역시 3.6%에 이를 것이라 내다봤다. 지난해 전 세계적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팬데믹 선언 이후, 사회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를 보냈지만 전 산업이 급속히 디지
테크놀로지 발전과 콘텐트 마케팅 #3. 메시지 수용성과 미디어 전략
미디어 역시 소리(예: 종)나 불(예: 봉화 - 烽火)과 같은 signal agents(신호기기)를 사용하던 때가 있었습니다. 13세기 이후에는 금속활자의 발명으로 글의 빠른 복제생산이 가능해졌으며, 거듭된 기술발전 끝에 신속 복제된 글의 공유체계가 사회적 시스템(예: 책방, 우편 서비스, 신문판매대)으로 구축되기도 했습니다. 최근에는 더 나아가 전자화 및 디지털화를 통해 글의 생산과 공유가 과거와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효율적이고 효과적으로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글의 생산과 공유는 곧 사람의 생각이나 아이디어의 생각과 공유를 말합니다. 예를 들어, 내 생각을 불특정 다수의 친구에게 알리고 싶을 때 이제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실시간으로 바로 알릴 수 있습니다. 불과 20년 전만 해도 불가능했던 일이었죠. 
제32회 HS애드 영 크리에이터스 컴피티션 개최
배달의민족, 트립닷컴 캠페인 등으로 광고계를 뜨겁게 달군 HS애드! HS애드에서 예비 광고인에게 실제적인 광고 제작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1988년부터 개최해온 ‘HS애드 대학생 광고대상’이 지난해부터 ‘HS애드 Young Creator’s Competition’으로 대회명을 변경했습니다. 
광고회사의 최전방 공격수! HS애드 미디어바잉팀 인터뷰
우리는 TV, 인터넷, 극장 등 많은 곳에서 광고를 만납니다. 사실 이 광고들은 시청자의 눈에 들어오기까지 무척 많은 과정을 거치는데요. 기획팀과 제작팀의 손에서 제작된 광고 소재는 가장 효과적인 타깃과 만나기 위한 미디어 플래닝을 거치고, 미디어바이어를 통해 비로소 우리가 보는 매체에 전달되죠. 우리에게 다소 낯선 '미디어바이어'가 바로 오늘 소개해 드릴 주인공이랍니다. HS애드의 하이브리드 미디어센터에서 다양한 매체의 구매 및 집행 관리를 담당하고 있는 미디어바이어들을 지금 만나보시죠. 
[Trend] 광고계 부캐 열풍
 광고계는 지금 부캐 열풍  출처: ‘빙그레’, ‘농심’ 최근 광고업계에서 ‘부캐’ 열풍이 불고 있다. 부캐만의 독특한 세계관에 열광하는 MZ세대를 공략하기 위해서다. ‘부캐’는 본래 게임 이용자가 주력으로 키우는 캐릭터인 ‘본캐’가 아닌 부차적으로 키우는 캐릭터, 일명 ‘부계정’을 의미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