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 아닌 나
대홍기획 기사입력 2023.11.27 02:14 조회 414



글 정지원 / 제이앤브랜드 대표. 아이덴티티 기획, 브랜딩, 브랜드 커뮤니케이션을 두루 경험한 후 다방면에서 마케팅 솔루션을 풀어낸다. 저서 <뉴그레이> <맥락을 팔아라> <어바웃 브랜딩> 외 다수.

 
안티에이징의 시대가 있었다. 노화를 적극적으로 부정하고 나이 드는 것을 막는다는 개념으로 나이를 먹어도 늙지 않아야 한다는 일종의 강박을 내포한 표현이었다. 그러나 이제 하루하루 노화되는 신체나이를 거스르는 것이 아니라 그 속도를 늦출 수 있는 노하우, 기술을 받아들여 나이 드는 과정마저도 의미 있는 경험으로 만든다는 접근이 어필하고 있다. 바로 웰에이징 혹은 슬로우에이징(Slow Aging)이다.

 
느리지만 보다 확실한 근거와 루틴

슬로우에이징 관점의 제품은 보다 확실한 근거를 제시하는 방법을 찾아 이를 생활루틴에 정착시키는 것이 핵심이다. 피부관리에 공학적 시각으로 접근한 브랜드가 있다. 구글 엔지니어 출신의 CEO가 화장품을 만들어 화제가 된 KYYB라는 브랜드다. 이들은 엔지니어의 관점에서 피부에 대한 문제를 발견하고 과학적 탐구와 기술을 통해 솔루션을 찾아간다.

수분크림 하나를 설명하면서도 ‘분자’ 이야기가 등장하는데, 이들은 가능하다면 저분자가 아닌 고분자 히알루론산을 써야 한다고 주장한다. 2000~3000 나노 고분자 히알루론산이 겨우 40 나노 밖에 안 되는 피부 틈새를 통과해 피부에 침투하는 나노 솔루션을 기술적으로 제시하면서 말이다.



(좌) 공학적 시각으로 화장품을 만드는 KYYB (우) 괄사와 콜라겐 제품을 결합한 종근당 CKD / 출처 @kyyb.official @ckd_guaranteed
 

그런가 하면 괄사와 콜라겐을 결합해 단기간에 주목받은 종근당 레티노콜라겐 괄사목주름크림도 젊은 층의 선호를 끌어냈다. 이 제품이 젊은 층에게 통했던 포인트는 바로 지속적으로 효과를 주는 루틴이라는 점이다. 디바이스나 괄사를 따로 사용해야 하는 불편을 제거했고 무엇보다 젊은 층에게도 고민인 목케어에 초점을 맞춘 제안이라는 점이 유효했다.

이처럼 슬로우에이징을 실현하는 제품은 확실한 근거, 그리고 지속적인 생활루틴이라는 점이 중요하다. 이는 20, 30대가 피부과 고객의 과반수 이상을 차지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과거에는 피부과 관리가 특별한 이벤트였지만 지금은 더 확실한 효능을 갖춘 루틴이라 판단해 젊은 층의 슬로우케어 영역에 들어오게 된 것이다.

 
나이를 받아들인 다음의 행보

‘젊어지는 게 아니라 더 좋아지는 것’이라는 뜻의 베러낫영거(Better not younger)는 44세 이상의 여성을 위한 헤어뷰티 브랜드다. 이름에서 이미 도도한 시니어의 감성과 기존의 관념을 깬 통쾌함이 느껴지는 이들은 P&G, 로레알에서 오래 근무한 손솔레즈 곤잘레즈(Sonsoles Gonzalez)가 만들었다. 평소 뷰티업계가 44세 이상의 고객에게는 관심을 기울이지 않는 것에 의문을 갖다가 자신이 그 나이에 들어서게 되면서 본격적으로 사업을 구상한다.

 
자연스럽게 변한 그레이컬러 헤어를 하나의 룩으로 소화할 수 있게 돕는 브랜드 베러낫영거 / 출처 @betternotyounger
 

나이 들어 흰머리가 나기 시작하는 건 오케이. 그러나 이 문제를 해결해주는 제품이 없으니 직접 만들 수밖에 없었다고 한다. 이 브랜드가 제안하는 건 흰머리를 다시 검게 물들이는 것이 아니다. 그레이 헤어를 어떻게 하면 더 아름답게 관리할 수 있는지에 관한 제품이다. 이는 시니어뿐만 아니라 은발이나 애쉬톤으로 염색하는 젊은 세대에게도 인기를 얻게 된다. 성공한 중년 여성들이 자신의 신체변화를 받아들이고 아름답게 관리하는 방식을 제안해 독보적인 행보를 보여주는 모습은 당초 목표했던 시니어뿐 아니라 다양한 연령대에서 호응을 얻었고 글로벌 화장품 유통 세포라(Sephora)에도 입점하게 된다.

 
나이 듦을 실험하다

배우 기네스 펠트로가 사업적으로 주목받은 계기는 다름 아닌 그녀의 폐경 덕분이다. 2018년 46세의 기네스는 에스트로겐이 감소하기 시작하는 폐경기 초기 증상을 겪고 있다고 고백했다. 땀이 나고 갑자기 이유 없이 화가 치미는 자신의 경험을 이야기하며 동시에 해결책으로 마담 오바리(Madame OVARY)라는 브랜드를 소개했다. 폐경기 여성에게 좋은 각종 영양제를 혼합한 제품으로 소설 <마담 보바리>를 연상시키며 난소를 의미하는 ‘Ovary’를 결합한 위트 있는 브랜드로 폐경기를 함께 준비할 것을 제안한다. 그녀는 대부분의 여성에게 중요하지만 공개적으로 이야기한 적 없는 폐경, 섹스, 정신적인 건강 등을 이야기하며 많은 여성들의 공감을 이끌어낸다.

넷플릭스 다큐멘터리 <기네스 펠트로의 웰빙 실험실(the goop lab)>은 말 그대로 실험적이다. 행복을 구현하는 다양한 방법을 실험해 보는 과정에서 그녀는 약물을 활용한 치료, 저온 노출, 비건, 디톡스, 여성의 쾌락 등을 탐구한다. 여기서 주목해야 할 점은 참가자 각자의 라이프스타일, 가치관, 허용 범위 등에 맞춰 대안을 제시한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 기네스는 5일 디톡스와 100개 침술을 받는다. 누구는 매직 머쉬룸(환각 버섯)을 사용하고, 누구는 눈밭에서 수영복 수행을 하는 콜드 테라피를 한다. 전문가의 강요가 아니니 유행에 휩쓸릴 필요도 없다. 건강식품 PPL에 속아 넘어갈 일도 없다.


 
개개인에 맞는 웰니스를 찾아 나서는 넷플릭스 다큐멘터리 <기네스 펠트로의 웰빙 실험실> / 출처 Netflix.com
 

그녀는 이렇게 말한다. “우리는 웰니스라는 것이 지극히 개인적인 것이라 믿습니다. 누군가에게는 금주가, 누군가에게는 매일의 위스키가 건강해지는 방법입니다. 우리의 목표는 항상 질문하는 것입니다. 성생활, 정신적인 생활, 먹는 음식, 일하는 방식 그리고 죽을 때 일어나는 일들에 대해서. 우리가 찾은 대답들은 저마다의 웰니스에 다가서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나이를 그저 받아들이는 것이 아니라 나에게 맞는 나이 듦을 적극적으로 찾아내고 실험하는 그녀는 많은 젊은 층의 롤모델이 되고 있을 뿐 아니라 새로운 시니어 상을 개척하는 대표주자로 인식되고 있다.

 
나이를 버리고 나를 찾는 법

뉴진스의 하입보이를 부르는 66세 인순이의 모습을 보면서 나이 얘기를 하는 건 의미가 없다. 나이를 먹으면 용기를 내려놓게 된다는 말은 이제 절반만 맞는 말이다. ‘댄스가스 유랑단’에 출연해 과거팔이 하느냐는 비판을 받기도 했던 이효리는 오히려 김완선, 엄정화를 보면서 자신의 미래를 생각했다고 말한다. 인류가 처음 겪는 초유의 고령화 시대를 맞아 모두가 성공사례와 레퍼런스를 찾는다.

좋은 접근을 했다고 평가받는 많은 사례의 대부분은 나이와 함께 겪는 변화를 온전히 자기 것으로 받아들이고 이를 진심으로 개선하거나 해결하려 했던 사람들, 그런 시도를 담았던 브랜드들이었다는 점을 기억하자. 나이가 그저 숫자에 불과할 수는 없다는 것을 하루하루 신체의 변화로 느끼지만 이를 긍정적으로 받아들이고 이 변화로 인해 더 행복해지는 길을 찾는 사람들, 브랜드들이 결국 미래를 바꾼다는 이야기이므로.
ageless ·  노화대응 ·  노화마케팅 ·  베러낫영거 ·  스마트그레이 ·  슬로우에이징 ·  시니어리포트 ·  액티브시니어 ·  에이지리스 ·  정지원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Global Insight] 음성 로봇, ‘인간’처럼 돼야 성공한다
브랜드와 소비자가 음성 지원 기기의 실질적인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단순한 음성 비서를 넘어 소비자들의 진정한 동반자로 거듭날 수 있는 기술이 필요하다.
[월간 2024밈] 2월 편 - 잠들면 안대... 진실게임하자 좋아하는 밈있어?
이건 아니지예 버츄얼 아이돌 HOT ITEM? 너 나 좋아하지 않아?리를빗 챌린지? (with New 챌린지?) 잠들면 안대... 진실게임하자좋아하는 밈 있어? 너와 나의 음식 취향은?음식 취향 템플릿?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캠페인 하이라이트] MCC 고베식당을 이야기하다
크리에이티브 컨설팅, 실행을 담보로 할 수 있을 것인가? ‘MCC 고베식당’ 프로젝트는 둘로 나뉘어진다. 바로 컨설팅과 실행이다. 그 둘이 함께 붙어 있기에 힘을 발휘한 프로젝트였고, 또한 둘로 나뉘어 있기에 어려운 프로젝트기도 했다. 2010년 4월 27일 매일유업에서 날아든 굵직한 숙제 하나. “우유하던 우리가 카레를 하려고 하는데, 어떻게 하면 잘 할지… 총체적으로 해봐!” 그렇게 시작된 숙제는 제일기획으로서는 새로운 ‘제품 컨설팅’ 의 영역이었다. 지금 이 시점, ‘ 크리에이티브 컨설팅’이라 명명된 우리만의 USP(Unique Selling Point)가 되어가고 있지만 초기만해도 가뜩이나 압도적 독점브랜드가 있는 시장 상황 속에 제품개발도 완결되지 않은, 유통도 가격도 결정되지 않은 실로 막막한 프로젝트였다.
‘한국OOH협회’로 이름 바꾸고, 중소옥외광고사업자 위한 글로벌 시장 공략 강- 우창훈 한국OOH협회 회장
한국전광방송협회가 올해 한국OOH협회로 이름을 바꾸고, 전광방송뿐만 아니라 옥외 범주에 들어가는 모든 옥외광고산업의 이익을 보호하고 촉진하는데 발 벗고 나섰다. 특히, 최근 옥외광고물 자유표시구역이 지정됨에 따라 중소옥외광고사업자들과 상생 방안으로 매체 개발에도 나섰다.
[캠페인 하이라이트] MCC 고베식당을 이야기하다
크리에이티브 컨설팅, 실행을 담보로 할 수 있을 것인가? ‘MCC 고베식당’ 프로젝트는 둘로 나뉘어진다. 바로 컨설팅과 실행이다. 그 둘이 함께 붙어 있기에 힘을 발휘한 프로젝트였고, 또한 둘로 나뉘어 있기에 어려운 프로젝트기도 했다. 2010년 4월 27일 매일유업에서 날아든 굵직한 숙제 하나. “우유하던 우리가 카레를 하려고 하는데, 어떻게 하면 잘 할지… 총체적으로 해봐!” 그렇게 시작된 숙제는 제일기획으로서는 새로운 ‘제품 컨설팅’ 의 영역이었다. 지금 이 시점, ‘ 크리에이티브 컨설팅’이라 명명된 우리만의 USP(Unique Selling Point)가 되어가고 있지만 초기만해도 가뜩이나 압도적 독점브랜드가 있는 시장 상황 속에 제품개발도 완결되지 않은, 유통도 가격도 결정되지 않은 실로 막막한 프로젝트였다.
생각을 깨우는 한 줄의 광고카피 어떻게 두려움 없이 실패할 수 있을까
일본의 광고카피를 중심으로 정규영 크리에이티브 디렉터가 사회, 문화적 배경과 함께 본인이 느낀점을 에세이 형태로 담아낸 글이 연재됩니다. 생각을 깨우는 한 줄의 광고카피로 영감을 얻길 바랍니다.
광고인 LIFE. 1.취향의 깊이, 취미의 마지노선
좋은 취미는 인생을 풍요롭게 만듭니다. 직업과는 별개로 어떤 한 분야를 깊이 있게 공부한다는 건 여러모로 좋은 일이죠. 일하면서 얻은 스트레스를 풀고, 떨어진 자존감을 올려주기도 하고, 시간을 두고 꾸준히 공부해 가면서 지적 허영심을 채워 가기도 합니다. 거창하고고급 지지 않더라도 취미 하나쯤 갖고 있다는 건 분명 좋은 겁니다.
중요한 건 쓰리지 않는 마음 | 2024 보령 겔포스엘 메시지 스티커
22년 12월부터 5월까지 바나나 맛을 매개로 사회 초년생인 MZ 직장인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키며 겔포스 브랜드 인지도 강화하는 <겔포스를 알 나이가 됐다면> 캠페인을 진행했습니다.
[월간 2024밈] 2월 편 - 잠들면 안대... 진실게임하자 좋아하는 밈있어?
이건 아니지예 버츄얼 아이돌 HOT ITEM? 너 나 좋아하지 않아?리를빗 챌린지? (with New 챌린지?) 잠들면 안대... 진실게임하자좋아하는 밈 있어? 너와 나의 음식 취향은?음식 취향 템플릿?
[캠페인 하이라이트] MCC 고베식당을 이야기하다
크리에이티브 컨설팅, 실행을 담보로 할 수 있을 것인가? ‘MCC 고베식당’ 프로젝트는 둘로 나뉘어진다. 바로 컨설팅과 실행이다. 그 둘이 함께 붙어 있기에 힘을 발휘한 프로젝트였고, 또한 둘로 나뉘어 있기에 어려운 프로젝트기도 했다. 2010년 4월 27일 매일유업에서 날아든 굵직한 숙제 하나. “우유하던 우리가 카레를 하려고 하는데, 어떻게 하면 잘 할지… 총체적으로 해봐!” 그렇게 시작된 숙제는 제일기획으로서는 새로운 ‘제품 컨설팅’ 의 영역이었다. 지금 이 시점, ‘ 크리에이티브 컨설팅’이라 명명된 우리만의 USP(Unique Selling Point)가 되어가고 있지만 초기만해도 가뜩이나 압도적 독점브랜드가 있는 시장 상황 속에 제품개발도 완결되지 않은, 유통도 가격도 결정되지 않은 실로 막막한 프로젝트였다.
생각을 깨우는 한 줄의 광고카피 어떻게 두려움 없이 실패할 수 있을까
일본의 광고카피를 중심으로 정규영 크리에이티브 디렉터가 사회, 문화적 배경과 함께 본인이 느낀점을 에세이 형태로 담아낸 글이 연재됩니다. 생각을 깨우는 한 줄의 광고카피로 영감을 얻길 바랍니다.
광고인 LIFE. 1.취향의 깊이, 취미의 마지노선
좋은 취미는 인생을 풍요롭게 만듭니다. 직업과는 별개로 어떤 한 분야를 깊이 있게 공부한다는 건 여러모로 좋은 일이죠. 일하면서 얻은 스트레스를 풀고, 떨어진 자존감을 올려주기도 하고, 시간을 두고 꾸준히 공부해 가면서 지적 허영심을 채워 가기도 합니다. 거창하고고급 지지 않더라도 취미 하나쯤 갖고 있다는 건 분명 좋은 겁니다.
중요한 건 쓰리지 않는 마음 | 2024 보령 겔포스엘 메시지 스티커
22년 12월부터 5월까지 바나나 맛을 매개로 사회 초년생인 MZ 직장인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키며 겔포스 브랜드 인지도 강화하는 <겔포스를 알 나이가 됐다면> 캠페인을 진행했습니다.
[월간 2024밈] 2월 편 - 잠들면 안대... 진실게임하자 좋아하는 밈있어?
이건 아니지예 버츄얼 아이돌 HOT ITEM? 너 나 좋아하지 않아?리를빗 챌린지? (with New 챌린지?) 잠들면 안대... 진실게임하자좋아하는 밈 있어? 너와 나의 음식 취향은?음식 취향 템플릿?
[캠페인 하이라이트] MCC 고베식당을 이야기하다
크리에이티브 컨설팅, 실행을 담보로 할 수 있을 것인가? ‘MCC 고베식당’ 프로젝트는 둘로 나뉘어진다. 바로 컨설팅과 실행이다. 그 둘이 함께 붙어 있기에 힘을 발휘한 프로젝트였고, 또한 둘로 나뉘어 있기에 어려운 프로젝트기도 했다. 2010년 4월 27일 매일유업에서 날아든 굵직한 숙제 하나. “우유하던 우리가 카레를 하려고 하는데, 어떻게 하면 잘 할지… 총체적으로 해봐!” 그렇게 시작된 숙제는 제일기획으로서는 새로운 ‘제품 컨설팅’ 의 영역이었다. 지금 이 시점, ‘ 크리에이티브 컨설팅’이라 명명된 우리만의 USP(Unique Selling Point)가 되어가고 있지만 초기만해도 가뜩이나 압도적 독점브랜드가 있는 시장 상황 속에 제품개발도 완결되지 않은, 유통도 가격도 결정되지 않은 실로 막막한 프로젝트였다.
생각을 깨우는 한 줄의 광고카피 어떻게 두려움 없이 실패할 수 있을까
일본의 광고카피를 중심으로 정규영 크리에이티브 디렉터가 사회, 문화적 배경과 함께 본인이 느낀점을 에세이 형태로 담아낸 글이 연재됩니다. 생각을 깨우는 한 줄의 광고카피로 영감을 얻길 바랍니다.
광고인 LIFE. 1.취향의 깊이, 취미의 마지노선
좋은 취미는 인생을 풍요롭게 만듭니다. 직업과는 별개로 어떤 한 분야를 깊이 있게 공부한다는 건 여러모로 좋은 일이죠. 일하면서 얻은 스트레스를 풀고, 떨어진 자존감을 올려주기도 하고, 시간을 두고 꾸준히 공부해 가면서 지적 허영심을 채워 가기도 합니다. 거창하고고급 지지 않더라도 취미 하나쯤 갖고 있다는 건 분명 좋은 겁니다.
중요한 건 쓰리지 않는 마음 | 2024 보령 겔포스엘 메시지 스티커
22년 12월부터 5월까지 바나나 맛을 매개로 사회 초년생인 MZ 직장인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키며 겔포스 브랜드 인지도 강화하는 <겔포스를 알 나이가 됐다면> 캠페인을 진행했습니다.
[월간 2024밈] 2월 편 - 잠들면 안대... 진실게임하자 좋아하는 밈있어?
이건 아니지예 버츄얼 아이돌 HOT ITEM? 너 나 좋아하지 않아?리를빗 챌린지? (with New 챌린지?) 잠들면 안대... 진실게임하자좋아하는 밈 있어? 너와 나의 음식 취향은?음식 취향 템플릿?