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대상 수상팀 인터뷰: 기아 디 올 뉴 스포티지 ‘소리로 떠나는 궁금한 대한민국’
광고계동향 기사입력 2022.01.05 03:39 조회 994
<오디오 부문 대상>
궁금한 그 곳의 소리를 찾아서
기아 디 올 뉴 스포티지
소리로 떠나는 궁금한 대한민국
 
 

(앞열 왼쪽부터) 강정곤 아트, 음대영 CD, 최원준 카피, (뒷열 왼쪽부터) 조인희 시니어매니저, 동경성 시니어매니저


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이노션의 음대영 CD입니다. 아트디렉터 강정곤과 최서우, 카피라이터 최원준과 함께 이번 캠페인의 제작을 맡았습니다.
 
수상작에 대해 간략한 소개 부탁드립니다.
올여름,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배경으로 한 ‘궁금한 대한민국’이란 테마로 기아 스포티지의 신차 론칭 IMC 캠페인을 진행했습니다. TVC, 인쇄, 온라인 쇼케이스 등 각 채널 특성에 맞춘 다양한 콘텐츠들을 제작했는데 그 중 이번에 수상하게 된 건은 MBC 라디오와 함께 한 시리즈 협찬 광고입니다.
 
수상 캠페인의 아이디어 콘셉트 및 기획 방향이 궁금합니다.
스포티지는 단지 기아의 인기 차종이 아닌 대한민국 SUV를 대표하는 상징적인 브랜드입니다. 그래서 이번 론칭 캠페인 역시 브랜드 광고의 관점으로 접근해봤습니다. SUV의 본질이란 세상 곳곳을 자유롭게 달리는 건데, 지금은 산업혁명 이후 인류의 이동이 가장 자유롭지 않은 시대잖아요. 이 시대를 스포티지의 관점으로 새롭게 얘기해주고 싶었습니다. 지금은 모두가 참고 견뎌야 할 우울한 시기가 아닌, 마치 여행 전날처럼 스포티지와 함께 자유롭게 달릴 날을 기다리는 가장 두근거리는 시기라고. 그 출발점에서 스포티지가 대한민국 곳곳을 찾아가 우리를 기다리는 그곳의 생생한 감각들을 전해주는 씨즐 광고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습니다.
 
여수, 양양, 정선, 포항 4곳의 지역을 선정한 특별한 이유가 있을까요?
TVC에서 소개된 명동 밤거리, 부산 불꽃축제까지 포함하면 6곳입니다. 그 외에도 온에어 되지 못한 다양한 곳들이 있었고요. 캠페인 방향을 결정한 후 제작팀 회의실 벽에 대한민국 지도를 크게 그렸어요. 그리고는 코로나 이전의 여행들, 코로나 때문에 포기한 여행 계획들을 이야기하며 지도 위에 한 곳 한 곳씩 지금 가장 달려가고 싶은 그곳들을 마킹했습니다. 
 
이번 캠페인을 제작하면서 가장 중점을 둔 부분이 있다면요?
‘코로나 캠페인’ 하면 으레 떠오르는 응원과 위로의 이야기는 그만 하자, 이게 가장 중점을 뒀던 부분이에요. 그 자리에 다시 사람들의 가슴을 두근거리게 할, 그곳의 생생한 이미지와 소리들을 채워 넣고자 했습니다. 
 

광고 제작 과정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이나 에피소드가 있었다면?
사실 이 라디오 협찬광고 건은 처음부터 기획됐던 콘텐츠가 아니었습니다. 한창 TVC 및 다른 소재들 촬영을 준비하고 있을 때 이노션 매체팀에서 뒤늦게 따온 건이었죠. 솔직히 처음엔 ‘왜 상의도 없이 일을 만들지’ 하면서 짜증을 냈었는데, 이게 생각하면 할수록 욕심이 나더라고요. 8주 동안 매일 40초의 시간이 허락되는 광고, 제대로 한번 만들어보면 꽤 괜찮은 캠페인이 될 수도 있겠다 싶었죠. 그래서 가이드대로 한 편만 만들어도 되는 일을 제작팀 전원이 달라붙어 주별로 교체되는 8개의 소재로 만들어버렸습니다. (실제 온에어는 4편만 됐지만) 막상 만든 후엔 괜히 팀원들 고생 시켰나 싶었는데, 이렇게 좋은 결과를 얻게 돼서 너무 뿌듯합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기대하는 바와 목표가 있다면요?
시대가 바뀌다 보니 요즘엔 제대로 된 라디오나 인쇄 캠페인을 할 기회 자체가 별로 없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더 욕심이 났고 잘 만들어보고 싶었습니다. 전설적인 라디오와 인쇄 광고들을 기억하는 한 사람으로서, 요즘이란 단어와 멀어져 가는 그 매체들 속에도 여전히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일 저력이 남아 있음을 증명하는 캠페인들이 계속해서 등장하기를 바랍니다.
 
마지막으로 수상소감 한마디 부탁드립니다.
솔직히 수상을 조금 기대하긴 했습니다. 하지만 ‘라디오 광고로 동상만 받아도 대박 이지’ 생각했던 터라 너무 기쁘고 감격스럽네요. 끝으로 함께 고생해준 우리 제작팀 식구들과 기획들, 그리고 처음엔 투덜댔지만 이렇게 멋진 기회를 만들어준 매체팀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습니다.
 
#광고계동향 ·  #대한민국광고대상 ·  #광고대상 ·  #오디오 ·  #이노션 ·  #기아 디 올 뉴 스포티지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빅데이터 리뷰] 우리 마케팅 활동의 효과는 얼마나 될까?
많은 마케터가 실제 매출이나 기대되는 매출의 증가로 마케팅의 효과를 알고 싶어 한다. 그래서 제일DnA센터가 마케팅 캠페인을 경험한 소비자로부터 발생하는 매출 효과를 측정하는 간단한 수학 공식을 제안한다.
[Close up] 2022년 국내 광고 시장 9.3% 성장한 15조 2,842억 원 전망
 2022년 국내 광고 시장 9.3% 성장한 15조 2,842억 원 전망 제일기획, 국내 총 광고비 결산 및 전망 발표 자료제공 제일기획  
[Trend] 2022년 주목해야 하는 마케팅 트렌드
 2022년 주목해야 하는 마케팅 트렌드 글  류현준 팀장 | 이노션 월드와이드 인사이트전략2팀   본격화된 4차 산업 혁명으로의 전환, 이를 가속화한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인해 불확실성과 변화가 일상 인 시대가 되었다. 비즈니스, 소비자의 역할, 행동 양식 등의 가파른 변화의 흐름 속에서 기업들의 생존을 위해서 비즈니스 모델의 혁신뿐만 아니라, 마케팅 혁신 또한 그 어느 때보다도 중요한 시기이다. 이노션 인사이
집에서 향기로 즐긴다! 코로나 시대의 홈 프레그런스 시장 강세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몸도 마음도 지치셨을 겁니다. 그래서 최근, 많은 분들이 코로나 블루를 극복하고 집에서 힐링을 즐기고자 다양한 방법을 활용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그중에서도 스트레스를 완화시켜주는 ‘향기 테라피’로 심신의 안정을 찾는 분들의 증가가 특히 두드러집니다.
MZ세대를 유혹하는 갓생 살기
코로나의 끝이 보인다. 길고 지루했던 코로나는 우리의 라이프스타일에 선명한 흔적을 남겼다. 그간 우리는 새로운 습관과 삶의 방식에 적응해왔고, 다시 코로나 이전으로 돌아가기는 어렵다. 코로나로 인해 변화된 일상 중 하나는 사회 전반의 자유도가 높아졌다는 것이다. 이제 늦은 시간까지 모든 학생이 학교에 남아 야간 자율학습을 하지 않으며, 재택근무와 원격근무는 다양한 업무 방식의 하나로 자리 잡았다. 외부에서 주어지거나 강압적인 계획표가 아니라 어디서 얼마큼 일하고 공부할 것인지 스스로 결정하고 계획하는 시대다.
[빅데이터 리뷰] 우리 마케팅 활동의 효과는 얼마나 될까?
많은 마케터가 실제 매출이나 기대되는 매출의 증가로 마케팅의 효과를 알고 싶어 한다. 그래서 제일DnA센터가 마케팅 캠페인을 경험한 소비자로부터 발생하는 매출 효과를 측정하는 간단한 수학 공식을 제안한다.
경험을 전시합니다. MZ세대의 경험놀이터 '팝업스토어'
한 번 경험한 기억은 잊지 못할 자산이 됩니다. 요즘은 특별한 경험이 경제적 가치를 가지는 경험 경제(Experience Economy)의 시대라고 하는데요. 주 소비 계층으로 등극한 MZ(Millennials & Gen Z)세대는 내가 겪은 특별한 경험을 개인 SNS 공간에 전시하는 것을 즐기고, 이를 위해 새로운 공간 경험을 구매하고 싶어합니다.
모두의 골프
   
[Best Creative] 대한민국 최초 프리랜서 마켓, 크몽 "전문가한테 맡겨라"
  대한민국 최초 프리랜서 마켓, 크몽 "전문가한테 맡겨라"   선정작 프리랜서 플랫폼 크몽 '기업고객'편 프리랜서와 고객을 연결하는 중개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리랜서 플랫폼 ‘크몽’이 ‘크몽까지 내 능력’이라는 슬로건을 내세운 신규 캠페인을 선보였다. 일반 회사에서 근무하는 직장인들의 스토리와 소상공인들의 고충을 담은 이야기로 많은 소비자들의 공감
전기차 100년 쉐보레, 당신을 위해 모두를 위해
2022년 3월 현재, 친환경 차(하이브리드차, 전기차 등)의 내수 판매는 ‘역대 최고’인 3만 8천 대를 달성했다. 글로벌 완성차 업계는 2030년 기준으로 순수 전기차의 비중 목표를 절반 이상으로 잡고 있다.   자동차 브랜드들이 앞다투어 새로운 친환경 모델을 출시하는 것은 더 이상 놀랄만한 소식이 아니다. 대부분의 자동차 브랜드는 몇 년 내로 내연기관 모델의 생산 중단을 선언했다. 아직은 내연기관 모델의 단종을 하나의 ‘목표’로만 바라보는 시각도 존재하지만, 반대로 생각하면 그만큼 친환경 차, 특히 전기차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으며, 전기차 진화는 선택이 아닌 필수라는 반증일 것이다.
[빅데이터 리뷰] 우리 마케팅 활동의 효과는 얼마나 될까?
많은 마케터가 실제 매출이나 기대되는 매출의 증가로 마케팅의 효과를 알고 싶어 한다. 그래서 제일DnA센터가 마케팅 캠페인을 경험한 소비자로부터 발생하는 매출 효과를 측정하는 간단한 수학 공식을 제안한다.
경험을 전시합니다. MZ세대의 경험놀이터 '팝업스토어'
한 번 경험한 기억은 잊지 못할 자산이 됩니다. 요즘은 특별한 경험이 경제적 가치를 가지는 경험 경제(Experience Economy)의 시대라고 하는데요. 주 소비 계층으로 등극한 MZ(Millennials & Gen Z)세대는 내가 겪은 특별한 경험을 개인 SNS 공간에 전시하는 것을 즐기고, 이를 위해 새로운 공간 경험을 구매하고 싶어합니다.
모두의 골프
   
[Best Creative] 대한민국 최초 프리랜서 마켓, 크몽 "전문가한테 맡겨라"
  대한민국 최초 프리랜서 마켓, 크몽 "전문가한테 맡겨라"   선정작 프리랜서 플랫폼 크몽 '기업고객'편 프리랜서와 고객을 연결하는 중개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리랜서 플랫폼 ‘크몽’이 ‘크몽까지 내 능력’이라는 슬로건을 내세운 신규 캠페인을 선보였다. 일반 회사에서 근무하는 직장인들의 스토리와 소상공인들의 고충을 담은 이야기로 많은 소비자들의 공감
전기차 100년 쉐보레, 당신을 위해 모두를 위해
2022년 3월 현재, 친환경 차(하이브리드차, 전기차 등)의 내수 판매는 ‘역대 최고’인 3만 8천 대를 달성했다. 글로벌 완성차 업계는 2030년 기준으로 순수 전기차의 비중 목표를 절반 이상으로 잡고 있다.   자동차 브랜드들이 앞다투어 새로운 친환경 모델을 출시하는 것은 더 이상 놀랄만한 소식이 아니다. 대부분의 자동차 브랜드는 몇 년 내로 내연기관 모델의 생산 중단을 선언했다. 아직은 내연기관 모델의 단종을 하나의 ‘목표’로만 바라보는 시각도 존재하지만, 반대로 생각하면 그만큼 친환경 차, 특히 전기차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으며, 전기차 진화는 선택이 아닌 필수라는 반증일 것이다.
[빅데이터 리뷰] 우리 마케팅 활동의 효과는 얼마나 될까?
많은 마케터가 실제 매출이나 기대되는 매출의 증가로 마케팅의 효과를 알고 싶어 한다. 그래서 제일DnA센터가 마케팅 캠페인을 경험한 소비자로부터 발생하는 매출 효과를 측정하는 간단한 수학 공식을 제안한다.
경험을 전시합니다. MZ세대의 경험놀이터 '팝업스토어'
한 번 경험한 기억은 잊지 못할 자산이 됩니다. 요즘은 특별한 경험이 경제적 가치를 가지는 경험 경제(Experience Economy)의 시대라고 하는데요. 주 소비 계층으로 등극한 MZ(Millennials & Gen Z)세대는 내가 겪은 특별한 경험을 개인 SNS 공간에 전시하는 것을 즐기고, 이를 위해 새로운 공간 경험을 구매하고 싶어합니다.
모두의 골프
   
[Best Creative] 대한민국 최초 프리랜서 마켓, 크몽 "전문가한테 맡겨라"
  대한민국 최초 프리랜서 마켓, 크몽 "전문가한테 맡겨라"   선정작 프리랜서 플랫폼 크몽 '기업고객'편 프리랜서와 고객을 연결하는 중개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리랜서 플랫폼 ‘크몽’이 ‘크몽까지 내 능력’이라는 슬로건을 내세운 신규 캠페인을 선보였다. 일반 회사에서 근무하는 직장인들의 스토리와 소상공인들의 고충을 담은 이야기로 많은 소비자들의 공감
전기차 100년 쉐보레, 당신을 위해 모두를 위해
2022년 3월 현재, 친환경 차(하이브리드차, 전기차 등)의 내수 판매는 ‘역대 최고’인 3만 8천 대를 달성했다. 글로벌 완성차 업계는 2030년 기준으로 순수 전기차의 비중 목표를 절반 이상으로 잡고 있다.   자동차 브랜드들이 앞다투어 새로운 친환경 모델을 출시하는 것은 더 이상 놀랄만한 소식이 아니다. 대부분의 자동차 브랜드는 몇 년 내로 내연기관 모델의 생산 중단을 선언했다. 아직은 내연기관 모델의 단종을 하나의 ‘목표’로만 바라보는 시각도 존재하지만, 반대로 생각하면 그만큼 친환경 차, 특히 전기차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으며, 전기차 진화는 선택이 아닌 필수라는 반증일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