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AND REPORT] '진화하는 침대' 이론… 이주영 오리콤 CD 이제는 '좋은 침대, 좋은 잠' 효과 알리고 싶다
오리콤 브랜드 저널 기사입력 2019.02.01 12:00 조회 6254

침대는 가구가 아닙니다. 과학입니다  

'진화하는 침대' 이론… 이주영 오리콤 CD  
이제는 '좋은 침대, 좋은 잠' 효과 알리고 싶다 


- '에이스침대'와 32년 간 호흡 맞춰 온 오리콤, 신뢰로 완성한 새로운 광고 캠페인 선봬 

- 박보검 모델로 젊은층 공략, '좋은 잠'에 대한 에이스침대만의 자신감 녹여 호평 

 
 ▲이주영 오리콤 크리에이티브디렉터(CD). ⓒ정상윤 기자 

 

 
침대는 가구가 아닙니다. 과학입니다. 
 
이 카피는 국내에서 가장 성공한 광고 카피 중 하나로 꼽힌다. 지난 1990년 초반 첫 선을 보인 이 슬로건은 최근까지도 에이스침대를 대표하는 상징과도 같은 역할을 해오고 있다.  

침대 업계에 '과학'이라는 화두를 던져 새로운 기준을 세웠던 에이스침대가 이번에는 '좋은 잠'이라는 메시지를 내세운 신규 광고 캠페인을 내놨다.  

뉴데일리경제는 32년여 간 에이스침대와 호흡을 맞춰 온 광고대행사 오리콤의 이주영 크리에이티브디렉터(CD)를 만나 신규 캠페인에 숨은 광고 전략을 공유했다.  

이주영 CD는 에이스침대는 오리콤 내에서도 가장 오랜 협업 관계를 이어 온 기업이라며 그만큼 브랜드와 광고주에 대한 신뢰가 깊기 때문에 조금은 과감한 신규 캠페인에 도전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박보검이 모델로 등장하는 에이스침대 광고는 기존 침대 광고와는 달리 침대의 기능적 측면에만 집중하는 것에서 벗어나 감성적인 공감대를 자극했다.  

광고 초반, 푸른 잎이 무성한 토마토 밭에 박보검이 등장한다. 박보검은 내가 매일 먹는 것들이 건강한 나를 만드는 것처럼. 그거 아세요? 좋은 잠도 그런 거예요. 좋은 잠이 쌓인다 좋은 나를 만든다는 메시지를 전한다.  

침대는 광고 후반부에 카피와 함께 짧게 등장할 뿐이다. 얼핏 보면 침대 광고인 것을 눈치채지 못할 정도로 기존과는 다른 이미지를 선보였다. 

 

이주영 CD는 침대는 과학이라는 메시지를 20년 넘게 해오다보니 에이스침대 내부적으로도 변화하고 싶다는 욕구가 있었다며 기존의 슬로건을 발전적으로 계승하면서도 새로움을 요구하는 젊은층에게 다가갈 수 있는 키 메시지가 필요했다고 말했다.  

이어 침대의 물성에 대한 과학적 접근에서 벗어나 이제는 에이스침대가 쌓아 온 좋은 침대에 대한 자신감을 보여줄 때가 왔다고 판단했다며 침대를 뜯어서 스프링이나 소재에 대한 기능적 측면을 얘기하기보다 좋은 침대에서 하루하루 쌓아 온 좋은 잠이 좋은 나를 만든다는 누적 효과를 전달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광고대행사와 광고주가 30년이 넘는 기간 동안 파트너십을 이어오면서 쌓인 신뢰는 광고를 제작하는데도 탄탄한 자양분이 됐다. 에이스침대와 오리콤의 이같은 관계는 국내 광고업계에서도 전례를 찾아보기 힘든 사례로 꼽힌다.  

이 CD는 오리콤 내부에서 늘 강조하는 부분이 광고주를 진심으로 사랑해야 한다는 것이라며 단순히 광고 제작을 대행해주는 역할에서 벗어나 파트너로서 신뢰를 갖고 제품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것이 좋은 우리의 강점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에이스침대도 오리콤을 광고 대행사가 아닌 파트너로서 존중하면서 의견을 나누고 있다며 모델을 선정할 때도 에이스침대 대표가 직접 신입사원부터 고위 임원까지 다양한 부서의 의견을 하나 하나 경청한 뒤 최종 결정을 내리는 모습을 보고 감동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주영 오리콤 크리에이티브디렉터(CD). ⓒ정상윤 기자 
 
지난해 침대 업계에 불거진 라돈 사태는 에이스침대가 쌓아온 저력을 다시 한 번 공고히 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  

이주영 CD는 라돈 사태가 터졌을 때 에이스침대는 안전성 측면에서 자신있었기 때문에 의연했고 오히려 소비자들에게 더 큰 신뢰를 주는 브랜드로 주목받았다며 소비자들이 불안해할 때 제품에 대한 자신감을 광고로 녹여낸 부분이 시기적으로도 잘 맞아 떨어졌다고 생각한다는 의견을 전했다.  

이어 에이스침대가 가진 강점을 대립 구도로써 강하게 보여주기보다 부드럽게 전하고 싶었다며 에이스침대의 새로운 슬로건과 제품력, 모델 박보검이 가진 이미지가 딱 맞아 떨어지면서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고 설명했다.  

박보검이 출연한 광고는 에이스침대가 유튜브에 올린 광고 콘텐츠 중 최초로 1000만 뷰를 기록했다.  

오리콤은 올해 에이스침대의 새 슬로건을 소비자들에게 명확하게 전달하기 위한 광고 캠페인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주영 CD는 에이스침대의 다음 광고는 좋은 잠이 쌓여서 좋은 나를 만들면 내 삶이 어떻게 변화하는지에 대한 이야기가 될 것이라며 에이스침대가 쌓아온 품질에 대한 자신감과 신뢰를 광고라는 매체를 통해 새롭게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20여년 간 광고업계에 몸 담아 오면서 매일 새로운 트렌드, 새로운 제품, 새로운 광고주, 새로운 소비자들과 만나고 있다며 빠르게 변화하는만큼 정답이 없는 일이지만 그 틈에서 늘 새로운 점들을 발견해 이를 선과 면으로 연결하는 작업을 해 나가고 싶다고 전했다. 

- 출처 ▶ 뉴데일리 2019년 1월 25일자 온라인 기사 발췌 

- 원본보기 ▶ 
https://bit.ly/2RVmxBZ 
오리콤 ·  에이스침대 ·  이주영CD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광고에 맛을 넣다.(원명진 부장, 레오버넷)
  광고에 맛을 넣다. 원명진 CD (레오버넷 부장)       # 1.우연과 운명사이 “애초부터 광고를 할 생각을 하지는 않았어요.” 자신감일까? 광고가 그의 운명이라는 뜻일까? 어쩌면 광고는 그의 재능이 발휘되었던 하나의 수단이란 뜻일지도 모르겠다. 어쨌든 노력에 비해 결과가 나오지 않는 사람에게는 이런 그의 말이 기분 나쁠 수도 있겠다 싶었다. 하지만, 생각지 못
이노션, 강남대로 최대 LED 미디어월 ‘더 몬테 강남’ 론칭
  -디지털 아트 캔버스로 새롭게 태어난 옥외 전광판 - 이노션이 서울시 강남대로에 최대 규격 및 최고 화질의 LED 미디어월 ‘더 몬테 강남’을 새롭게 론칭하고 다채로운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다. 대규모 LED 미디어월 ‘더 몬테 강남’은 이노션이 자체 운영하는 옥외 미디어 프라퍼티로, 강남역 사거리 몬테소리 빌딩에 설치된 기존의 전광판을 리뉴얼해 재탄생했다. 총 면적은 337.5㎡로
대홍기획 7월 새 소식
 제41회 DCA(대홍 크리에이티브 어워드) 개최 대홍기획이 국내 대표 대학생 공모전인 제41회 ‘대홍 크리에이티브 어워드(이하 DCA)’를 개최한다. 대홍기획은 1984년 제정된 DCA 대학생 공모전을 통해 40여 년간 수많은 수상자와 광고 전문가를 발굴해왔다. 올해 대홍기획은 광고 마케팅의 패러다임 전환 및 급변하는 매체 환경에 맞춰 전통적인 광고 형식에 한정되지 않은 대학생들의 다양한 아이디어
파리올림픽 마케팅의 모든 것
세상에서 가장 큰 스포츠 이벤트인 ‘올림픽’. 올림픽은 스포츠가 적어도 4년에 한 번 제대로 빛나게 하는 지구촌 축제로 전 세계의 다양한 종목을 한꺼번에 담아낸 유일무이한 플랫폼이다.
인플루언서 마케팅의 글로벌 성공 사례
    1931년 미국의 코카콜라 컴퍼니는 그들의 크리스마스 광고 캠페인에 새로운 모델을 선보입니다. 바로 어른, 아이, 성별에 가릴 것 없이 잘 알려져 있던 산타클로스였습니다. ‘크리스마스의 아버지’로 불리던 산타 클로즈는 미국의 어느 목사가 쓴 시에 묘사되면서 사람들에게 호감을 얻고 알려지기 시작한 크리스마스 시즌의 인물이었습니다.   산타클로스가 처음 등장하는 코카콜라 광고 / 출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디자이너 VS 개발자, 판교 밈으로 풀어낸 KT AI
제일기획 배재현 프로 (비즈니스 17팀)   “AI는 기술 발전과 사회 변화의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데이터 분석부터 자율주행, 의료 진단 교육 방식까지 AI 기술이 다양한 산업 분야에 보급되면서 새로운 경제적 기회가 창출되고 우리의 삶을 변화시키고 있습니다.”   ‘AI가 불러온 변화는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챗GPT가 스스로 답한 내용이다. AI의 자화자찬(?)이 아닌 실제로
기술, 예술에 다가가다 삼성 The Frame x 아트바젤 캠페인
제일기획 이기환 프로(비즈니스 6팀)   삼성전자는 2023년부터 TV 제품군에 대한 글로벌 인플루언서 캠페인을 진행해 왔다. 일상에서 제품을 활용하는 모습을 자연스럽게 보여주며 때론 전문성 있는 인플루언서를 통해 제품의 강점을 소개하기도 했다.   삼성전자의 The Frame(더 프레임)은 ‘Art TV’라는 콘셉트의 제품으로, 마치 미술 작품을 걸어둔 듯한 미니멀한 디자인을 선보인다. 액자를 닮은 베젤
[The Best Creative] 세스코 ‘독약전달의 기술’ 편
지적인 다큐로 승화시킨 웰메이드 광고 광고회사 ‘TBWA KOREA’가 기획하고 프로덕션 ‘617’이 제작한 세스코의 ‘지효성 방제_독약전달의 기술’ 편(이하 ‘독약전달의 기술’)이 선정되었다. 본 작품은 여왕개미의 먹이를 미리 맛보는 기미상궁 개미를 통해 살충 과정을 소비자들에게 쉽게 이해할 수 있게 그려내고 특유의 위트로 기존 해충에 대한
인플루언서 마케팅의 글로벌 성공 사례
    1931년 미국의 코카콜라 컴퍼니는 그들의 크리스마스 광고 캠페인에 새로운 모델을 선보입니다. 바로 어른, 아이, 성별에 가릴 것 없이 잘 알려져 있던 산타클로스였습니다. ‘크리스마스의 아버지’로 불리던 산타 클로즈는 미국의 어느 목사가 쓴 시에 묘사되면서 사람들에게 호감을 얻고 알려지기 시작한 크리스마스 시즌의 인물이었습니다.   산타클로스가 처음 등장하는 코카콜라 광고 / 출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디자이너 VS 개발자, 판교 밈으로 풀어낸 KT AI
제일기획 배재현 프로 (비즈니스 17팀)   “AI는 기술 발전과 사회 변화의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데이터 분석부터 자율주행, 의료 진단 교육 방식까지 AI 기술이 다양한 산업 분야에 보급되면서 새로운 경제적 기회가 창출되고 우리의 삶을 변화시키고 있습니다.”   ‘AI가 불러온 변화는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챗GPT가 스스로 답한 내용이다. AI의 자화자찬(?)이 아닌 실제로
기술, 예술에 다가가다 삼성 The Frame x 아트바젤 캠페인
제일기획 이기환 프로(비즈니스 6팀)   삼성전자는 2023년부터 TV 제품군에 대한 글로벌 인플루언서 캠페인을 진행해 왔다. 일상에서 제품을 활용하는 모습을 자연스럽게 보여주며 때론 전문성 있는 인플루언서를 통해 제품의 강점을 소개하기도 했다.   삼성전자의 The Frame(더 프레임)은 ‘Art TV’라는 콘셉트의 제품으로, 마치 미술 작품을 걸어둔 듯한 미니멀한 디자인을 선보인다. 액자를 닮은 베젤
[The Best Creative] 세스코 ‘독약전달의 기술’ 편
지적인 다큐로 승화시킨 웰메이드 광고 광고회사 ‘TBWA KOREA’가 기획하고 프로덕션 ‘617’이 제작한 세스코의 ‘지효성 방제_독약전달의 기술’ 편(이하 ‘독약전달의 기술’)이 선정되었다. 본 작품은 여왕개미의 먹이를 미리 맛보는 기미상궁 개미를 통해 살충 과정을 소비자들에게 쉽게 이해할 수 있게 그려내고 특유의 위트로 기존 해충에 대한
인플루언서 마케팅의 글로벌 성공 사례
    1931년 미국의 코카콜라 컴퍼니는 그들의 크리스마스 광고 캠페인에 새로운 모델을 선보입니다. 바로 어른, 아이, 성별에 가릴 것 없이 잘 알려져 있던 산타클로스였습니다. ‘크리스마스의 아버지’로 불리던 산타 클로즈는 미국의 어느 목사가 쓴 시에 묘사되면서 사람들에게 호감을 얻고 알려지기 시작한 크리스마스 시즌의 인물이었습니다.   산타클로스가 처음 등장하는 코카콜라 광고 / 출
2023년 광고 시장 결산 및 2024년 전망
2023년 연초 광고 시장에 드리웠던 불안한 예감은 현실이 됐다. 지난 2021년 20.4%라는 큰 성장 이후 2022년 5.4% 재 성장하며 숨 고르기로 다시 한번 도약을 준비하던 광고 시장이었다. 하지만 발표된 다수의 전망들은 2023년 광고 시장의 축소를 내다보고 있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에 따르면 2023년 광고비는 전년 대비 3.1%p 하락으로 전망됐고, 이중 방송 광고비는 17.7% 감소가 예상됐다.
디자이너 VS 개발자, 판교 밈으로 풀어낸 KT AI
제일기획 배재현 프로 (비즈니스 17팀)   “AI는 기술 발전과 사회 변화의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데이터 분석부터 자율주행, 의료 진단 교육 방식까지 AI 기술이 다양한 산업 분야에 보급되면서 새로운 경제적 기회가 창출되고 우리의 삶을 변화시키고 있습니다.”   ‘AI가 불러온 변화는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챗GPT가 스스로 답한 내용이다. AI의 자화자찬(?)이 아닌 실제로
기술, 예술에 다가가다 삼성 The Frame x 아트바젤 캠페인
제일기획 이기환 프로(비즈니스 6팀)   삼성전자는 2023년부터 TV 제품군에 대한 글로벌 인플루언서 캠페인을 진행해 왔다. 일상에서 제품을 활용하는 모습을 자연스럽게 보여주며 때론 전문성 있는 인플루언서를 통해 제품의 강점을 소개하기도 했다.   삼성전자의 The Frame(더 프레임)은 ‘Art TV’라는 콘셉트의 제품으로, 마치 미술 작품을 걸어둔 듯한 미니멀한 디자인을 선보인다. 액자를 닮은 베젤
[The Best Creative] 세스코 ‘독약전달의 기술’ 편
지적인 다큐로 승화시킨 웰메이드 광고 광고회사 ‘TBWA KOREA’가 기획하고 프로덕션 ‘617’이 제작한 세스코의 ‘지효성 방제_독약전달의 기술’ 편(이하 ‘독약전달의 기술’)이 선정되었다. 본 작품은 여왕개미의 먹이를 미리 맛보는 기미상궁 개미를 통해 살충 과정을 소비자들에게 쉽게 이해할 수 있게 그려내고 특유의 위트로 기존 해충에 대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