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는 결코 혼자 걷지 않으리
Cheil Worldwide. 2009년 05월, 400호 기사입력 2009.06.25 10:21 조회 3241

흔한 축구이야기로 시작하려 한다. 축구를 하는 나이에서 축구를 보는 나이로 접어든 모양이다. 금요일 늦은 퇴근 후 모두 잠든 새벽. 금요일이 주는 여유로움에 취해 거실에 앉아 소리 죽여 축구를 보는 재미에 빠져들었다.

박병국 | The SOUTH 제작그룹 대리 bk21.park@cheil.com


해외의 유명한 축구리그 중에서도 영국의 프리미어 리그를 특히 좋아하는데, 보는 이조차 숨차게 만드는 그들의 불꽃같은 역습과 을씨년스럽게 내리는 빗줄기에도 몸을 아끼지 않는 다국적 선수들의 젊은 열정을 좋아한다. 박지성의 맨유를 좋아하고. 평균연령 23.4세의 아스널도 좋아하며 강철같은 투지의 첼시도 좋아한다.

하지만 무엇보다 최고는 리버풀이라 할 수 있다. 제라드의 땀에 젖은 붉은 유니폼 말고도 좋아하게 만드는 것은 수만 명이 하나되어 부르는 그들의 응원곡‘You will never walk alone’이다. 축구에 관심 좀 있다는 사람은 알 법한 리버풀의 공식응원가인 이 곡은 리버풀 출신의‘게리 앤 페이스페이커스’가 불렀다.

축구 전문가도 아니고 영국에 산 적은 없지만, 리버풀의 경기를 보고 있노라면 경쾌함과는 거리가 먼 장송곡같은 이 노래가 귀에 자주 걸리게 마련이다. 비틀즈를 비롯한 몇몇 아티스트에 의해 다시 불리는 곡이지만, 그래도 그 중 으뜸인 것은 역시 현장의 환호성과 섞여 울려 퍼지는 서포터즈 버전이라 할 수 있다. 똑같은 음조의 같은 곡이지만 상황에 따라 다른 성격의 곡이 된다.

죽음의 아레나로 들어서는 검투사처럼 투지로 가득한 선수들에게는 진군가가 되고 승리했을 때는 지상 최고의 찬가가 되지만, 패한 후 어깨를 늘어뜨린 채 퇴장하는 선수들의 등 뒤로 보내는 노래는 변치않는 사랑을 약속하는 희망곡으로 들린다. 경기장을 누비는 선수들에게 리버풀의 서포터는 승패를 떠나 끊임없이“어이 이봐~ 넌 결코 혼자 걷는 게 아냐!”라고 외쳐댄다. 이 수준이면 리버풀 축구팀은 11명이 뛰는게 아니라 수천 수만의 선수로 구성된 거대한 팀이라 할 수 있지 않은가?

손발이 오그라 들고, 비난이 쓰나미처럼 밀려올지라도 말해야겠다. 며칠 전 경쟁 PT 당일, 출발 전 꼼꼼하게 챙긴 보드가방의 손잡이를 계주선수의 바통터치처럼 전하던 순간,‘ 혼자 할 수 있는 건 아무것도 없다는 사실’과‘그래서 얼마나 다행인가’라는 생각이 온몸을 트리플 악셀처럼 휘감고 나갔음을 말이다.

찰나의 영생 체험처럼 스쳐간 입사 이래 최초의 경험은‘나를 혼자 걷게 내버려 두지 않은’수많은 팀원들을 생각나게 했다(자, 이쯤에서 저에 대한 욕을 멈춰주세요). 스르르 열리는 자동문을 지나 신입사원으로 첫 발을 들인 그 때, 그 곳에서 처음 보았던‘팀원’들은 지 금 어디에 있는가?

팀을 배치받아 잔뜩 얼어있는 내게 “야, 웃겨봐!”로 첫인사를 건넨 그 사람은 오늘도 사보표지를 예쁘게 만들고 있으며, 온갖 종이로 지저분한 책상 위에서 머리를 싸매던 대리님은 지금 CD가 되어 자기 방을 어지럽히고 있다.
 
본인이 하면 한 시간만에 끝날 일을 굳이 내게 시키며 네 시간을 꾹 참고 기다려 준 선배는 여전히 예쁘며, 회사를 떠나며 내게 던진 마지막 농담이 예전처럼 마냥 웃기지만은 않았던 팀장님은 아직 찾아 뵙지 못하고 있다. 회식할 때만 한 팀이 되는 건 아니다. 옆 팀과 우리팀을 구분 짓는 용도만으로 팀이란 어휘를 한정하기엔 우린 기념할 것이 너무 많다.

P.S 400번째 사보란다. 매달 마감에 쫓기는 여느 사보와 다를 바 없지만 400이라는 의미심장한 숫자는 부족한 내게도 무엇인가를 기념하게 한다. 지금 이 순간 키보드와 마우스에 대한 무지막지한 고문을 잠시 멈추고 파티션 너머 뭔가에 몰두해 있는 우리 팀원에게 무언의 박수를 보냄이 어떠할지…? 아하! 매일 그렇게 하신다고? 우왕ㅋ굳ㅋ~ 당신은 팀의 우등생, 앞으로도 그렇게 계속 박수 쳐 주실거죠?

광고인 ·  축구 ·  프리미어리그 ·  박지성 ·  맨유 ·  리버풀 ·  응원곡 ·  경쟁PT ·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2021년 상반기 광고 시장 결산 및 하반기 전망
 제일기획 이혜미 프로 (미디어퍼포먼스 3팀)     21년 상반기, 경기 회복 기대로 인한 광고 시장 성장   국제통화기금(IMF)은 지난 4월 발표에서 세계 경제 성장률이 20년 -3.3%에서 21년 6.0%로 반등할 것이며, 국내 경제성장률 역시 3.6%에 이를 것이라 내다봤다. 지난해 전 세계적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팬데믹 선언 이후, 사회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를 보냈지만 전 산업이 급속히 디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MZ 세대가 좋아하는 SNS 콘텐츠 A to Z
 제일기획 최지은 프로 (소셜팀)   Q. 다음 중에서 MZ 세대가 좋아하는 콘텐츠를 고르시오. A. ①K-POP 관련 영상 ②일상 브이로그 ③컨셉 놀이 ④먹방 ⑤쇼핑 라이브 방송 ⑥신제품 리뷰   정답은 전부다. 만약 보기가 100개가 있다면 100개 보기 모두가 정답일 것이다. 유튜브, 인스타그램, 틱톡, 트위터 등 SNS 플랫폼에선 기본 기능 외에도 숏폼 영상, 채팅, 음성 서비스 나아가 메타버스까지 다양한
[AD Insight] 2020년 광고시장 결산과 2021년 전망
 2020년을 돌아보며 2020년 신정 연휴에 ‘뭐 볼 건 없나…’ 하고 IPTV를 기웃기웃하다 재밌을 것 같아 본 영화가 ‘컨텐이젼’이란 영화였다. 그때 필자는 영화를 보는 내내 맥주를 홀짝 거리며 ‘아유, 너무 무섭다… 이렇게 안전한 세상에서 사니 얼마나 다행이야’ 하고 한치 앞도 모르는 중얼거림을 했었다. 그로부터 정확히 2달 뒤 영화 속
2021년 상반기 광고 시장 결산 및 하반기 전망
 제일기획 이혜미 프로 (미디어퍼포먼스 3팀)     21년 상반기, 경기 회복 기대로 인한 광고 시장 성장   국제통화기금(IMF)은 지난 4월 발표에서 세계 경제 성장률이 20년 -3.3%에서 21년 6.0%로 반등할 것이며, 국내 경제성장률 역시 3.6%에 이를 것이라 내다봤다. 지난해 전 세계적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팬데믹 선언 이후, 사회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를 보냈지만 전 산업이 급속히 디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스우파>부터 <오징어게임>까지 콘텐츠에서 시작된 요즘 뜨는 밈 총정리
  밈은 SNS와 커뮤니티 등 다양한 채널에서 시작됩니다. 최근에는 OTT 플랫폼 속 K-콘텐츠에서 시작된 밈이 MZ세대 사이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는데요. MZ세대가 모이면 빠지지 않고 언급되는 핫한 프로그램! 오늘 HS애드 블로그에서는 화제의 중심이 되는 콘텐츠 속 요즘 뜨는 밈을 소개합니다!         K-댄서 열풍의 시작, <스트릿 우먼 파이터> ▲첫 방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Trend] 광고계 부캐 열풍
 광고계는 지금 부캐 열풍  출처: ‘빙그레’, ‘농심’ 최근 광고업계에서 ‘부캐’ 열풍이 불고 있다. 부캐만의 독특한 세계관에 열광하는 MZ세대를 공략하기 위해서다. ‘부캐’는 본래 게임 이용자가 주력으로 키우는 캐릭터인 ‘본캐’가 아닌 부차적으로 키우는 캐릭터, 일명 ‘부계정’을 의미하는
2021년 상반기 광고 시장 결산 및 하반기 전망
 제일기획 이혜미 프로 (미디어퍼포먼스 3팀)     21년 상반기, 경기 회복 기대로 인한 광고 시장 성장   국제통화기금(IMF)은 지난 4월 발표에서 세계 경제 성장률이 20년 -3.3%에서 21년 6.0%로 반등할 것이며, 국내 경제성장률 역시 3.6%에 이를 것이라 내다봤다. 지난해 전 세계적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팬데믹 선언 이후, 사회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를 보냈지만 전 산업이 급속히 디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스우파>부터 <오징어게임>까지 콘텐츠에서 시작된 요즘 뜨는 밈 총정리
  밈은 SNS와 커뮤니티 등 다양한 채널에서 시작됩니다. 최근에는 OTT 플랫폼 속 K-콘텐츠에서 시작된 밈이 MZ세대 사이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는데요. MZ세대가 모이면 빠지지 않고 언급되는 핫한 프로그램! 오늘 HS애드 블로그에서는 화제의 중심이 되는 콘텐츠 속 요즘 뜨는 밈을 소개합니다!         K-댄서 열풍의 시작, <스트릿 우먼 파이터> ▲첫 방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Trend] 광고계 부캐 열풍
 광고계는 지금 부캐 열풍  출처: ‘빙그레’, ‘농심’ 최근 광고업계에서 ‘부캐’ 열풍이 불고 있다. 부캐만의 독특한 세계관에 열광하는 MZ세대를 공략하기 위해서다. ‘부캐’는 본래 게임 이용자가 주력으로 키우는 캐릭터인 ‘본캐’가 아닌 부차적으로 키우는 캐릭터, 일명 ‘부계정’을 의미하는
2021년 상반기 광고 시장 결산 및 하반기 전망
 제일기획 이혜미 프로 (미디어퍼포먼스 3팀)     21년 상반기, 경기 회복 기대로 인한 광고 시장 성장   국제통화기금(IMF)은 지난 4월 발표에서 세계 경제 성장률이 20년 -3.3%에서 21년 6.0%로 반등할 것이며, 국내 경제성장률 역시 3.6%에 이를 것이라 내다봤다. 지난해 전 세계적 코로나바이러스 확산과 팬데믹 선언 이후, 사회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를 보냈지만 전 산업이 급속히 디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스우파>부터 <오징어게임>까지 콘텐츠에서 시작된 요즘 뜨는 밈 총정리
  밈은 SNS와 커뮤니티 등 다양한 채널에서 시작됩니다. 최근에는 OTT 플랫폼 속 K-콘텐츠에서 시작된 밈이 MZ세대 사이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는데요. MZ세대가 모이면 빠지지 않고 언급되는 핫한 프로그램! 오늘 HS애드 블로그에서는 화제의 중심이 되는 콘텐츠 속 요즘 뜨는 밈을 소개합니다!         K-댄서 열풍의 시작, <스트릿 우먼 파이터> ▲첫 방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Trend] 광고계 부캐 열풍
 광고계는 지금 부캐 열풍  출처: ‘빙그레’, ‘농심’ 최근 광고업계에서 ‘부캐’ 열풍이 불고 있다. 부캐만의 독특한 세계관에 열광하는 MZ세대를 공략하기 위해서다. ‘부캐’는 본래 게임 이용자가 주력으로 키우는 캐릭터인 ‘본캐’가 아닌 부차적으로 키우는 캐릭터, 일명 ‘부계정’을 의미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