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수주 소식
펜타브리드 기사입력 2020.09.11 12:00 조회 2248
  


  
  
이번 달에도 새로운 클라이언트와의 만남이 있었습니다. SK네트웍스 스피드메이트의 웹 플랫폼 구축과 유진저축은행의 디지털 채널 2.0 프로젝트, 국민권익위원회의 국제반부패회의 홍보 마케팅 프로젝트를 수주하였습니다.
 
새로운 만남에 대한 기대와 감사를 전하며 소중히 피워낸 싹, 맺고 피고 지지 않을 크리에이티브 꽃을 기대해주세요.
  
 
수주 ·  SK네트웍스 ·  스피드메이트 ·  유진저축은행 ·  국민권익위원회 ·  디지털 ·  플랫폼 ·  파트너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빅데이터 리뷰] 우리 마케팅 활동의 효과는 얼마나 될까?
많은 마케터가 실제 매출이나 기대되는 매출의 증가로 마케팅의 효과를 알고 싶어 한다. 그래서 제일DnA센터가 마케팅 캠페인을 경험한 소비자로부터 발생하는 매출 효과를 측정하는 간단한 수학 공식을 제안한다.
[Close up] 2022년 국내 광고 시장 9.3% 성장한 15조 2,842억 원 전망
 2022년 국내 광고 시장 9.3% 성장한 15조 2,842억 원 전망 제일기획, 국내 총 광고비 결산 및 전망 발표 자료제공 제일기획  
[Trend] 2022년 주목해야 하는 마케팅 트렌드
 2022년 주목해야 하는 마케팅 트렌드 글  류현준 팀장 | 이노션 월드와이드 인사이트전략2팀   본격화된 4차 산업 혁명으로의 전환, 이를 가속화한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인해 불확실성과 변화가 일상 인 시대가 되었다. 비즈니스, 소비자의 역할, 행동 양식 등의 가파른 변화의 흐름 속에서 기업들의 생존을 위해서 비즈니스 모델의 혁신뿐만 아니라, 마케팅 혁신 또한 그 어느 때보다도 중요한 시기이다. 이노션 인사이
집에서 향기로 즐긴다! 코로나 시대의 홈 프레그런스 시장 강세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몸도 마음도 지치셨을 겁니다. 그래서 최근, 많은 분들이 코로나 블루를 극복하고 집에서 힐링을 즐기고자 다양한 방법을 활용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그중에서도 스트레스를 완화시켜주는 ‘향기 테라피’로 심신의 안정을 찾는 분들의 증가가 특히 두드러집니다.
MZ세대를 유혹하는 갓생 살기
코로나의 끝이 보인다. 길고 지루했던 코로나는 우리의 라이프스타일에 선명한 흔적을 남겼다. 그간 우리는 새로운 습관과 삶의 방식에 적응해왔고, 다시 코로나 이전으로 돌아가기는 어렵다. 코로나로 인해 변화된 일상 중 하나는 사회 전반의 자유도가 높아졌다는 것이다. 이제 늦은 시간까지 모든 학생이 학교에 남아 야간 자율학습을 하지 않으며, 재택근무와 원격근무는 다양한 업무 방식의 하나로 자리 잡았다. 외부에서 주어지거나 강압적인 계획표가 아니라 어디서 얼마큼 일하고 공부할 것인지 스스로 결정하고 계획하는 시대다.
[빅데이터 리뷰] 우리 마케팅 활동의 효과는 얼마나 될까?
많은 마케터가 실제 매출이나 기대되는 매출의 증가로 마케팅의 효과를 알고 싶어 한다. 그래서 제일DnA센터가 마케팅 캠페인을 경험한 소비자로부터 발생하는 매출 효과를 측정하는 간단한 수학 공식을 제안한다.
경험을 전시합니다. MZ세대의 경험놀이터 '팝업스토어'
한 번 경험한 기억은 잊지 못할 자산이 됩니다. 요즘은 특별한 경험이 경제적 가치를 가지는 경험 경제(Experience Economy)의 시대라고 하는데요. 주 소비 계층으로 등극한 MZ(Millennials & Gen Z)세대는 내가 겪은 특별한 경험을 개인 SNS 공간에 전시하는 것을 즐기고, 이를 위해 새로운 공간 경험을 구매하고 싶어합니다.
모두의 골프
   
[Best Creative] 대한민국 최초 프리랜서 마켓, 크몽 "전문가한테 맡겨라"
  대한민국 최초 프리랜서 마켓, 크몽 "전문가한테 맡겨라"   선정작 프리랜서 플랫폼 크몽 '기업고객'편 프리랜서와 고객을 연결하는 중개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리랜서 플랫폼 ‘크몽’이 ‘크몽까지 내 능력’이라는 슬로건을 내세운 신규 캠페인을 선보였다. 일반 회사에서 근무하는 직장인들의 스토리와 소상공인들의 고충을 담은 이야기로 많은 소비자들의 공감
전기차 100년 쉐보레, 당신을 위해 모두를 위해
2022년 3월 현재, 친환경 차(하이브리드차, 전기차 등)의 내수 판매는 ‘역대 최고’인 3만 8천 대를 달성했다. 글로벌 완성차 업계는 2030년 기준으로 순수 전기차의 비중 목표를 절반 이상으로 잡고 있다.   자동차 브랜드들이 앞다투어 새로운 친환경 모델을 출시하는 것은 더 이상 놀랄만한 소식이 아니다. 대부분의 자동차 브랜드는 몇 년 내로 내연기관 모델의 생산 중단을 선언했다. 아직은 내연기관 모델의 단종을 하나의 ‘목표’로만 바라보는 시각도 존재하지만, 반대로 생각하면 그만큼 친환경 차, 특히 전기차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으며, 전기차 진화는 선택이 아닌 필수라는 반증일 것이다.
[빅데이터 리뷰] 우리 마케팅 활동의 효과는 얼마나 될까?
많은 마케터가 실제 매출이나 기대되는 매출의 증가로 마케팅의 효과를 알고 싶어 한다. 그래서 제일DnA센터가 마케팅 캠페인을 경험한 소비자로부터 발생하는 매출 효과를 측정하는 간단한 수학 공식을 제안한다.
경험을 전시합니다. MZ세대의 경험놀이터 '팝업스토어'
한 번 경험한 기억은 잊지 못할 자산이 됩니다. 요즘은 특별한 경험이 경제적 가치를 가지는 경험 경제(Experience Economy)의 시대라고 하는데요. 주 소비 계층으로 등극한 MZ(Millennials & Gen Z)세대는 내가 겪은 특별한 경험을 개인 SNS 공간에 전시하는 것을 즐기고, 이를 위해 새로운 공간 경험을 구매하고 싶어합니다.
모두의 골프
   
[Best Creative] 대한민국 최초 프리랜서 마켓, 크몽 "전문가한테 맡겨라"
  대한민국 최초 프리랜서 마켓, 크몽 "전문가한테 맡겨라"   선정작 프리랜서 플랫폼 크몽 '기업고객'편 프리랜서와 고객을 연결하는 중개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리랜서 플랫폼 ‘크몽’이 ‘크몽까지 내 능력’이라는 슬로건을 내세운 신규 캠페인을 선보였다. 일반 회사에서 근무하는 직장인들의 스토리와 소상공인들의 고충을 담은 이야기로 많은 소비자들의 공감
전기차 100년 쉐보레, 당신을 위해 모두를 위해
2022년 3월 현재, 친환경 차(하이브리드차, 전기차 등)의 내수 판매는 ‘역대 최고’인 3만 8천 대를 달성했다. 글로벌 완성차 업계는 2030년 기준으로 순수 전기차의 비중 목표를 절반 이상으로 잡고 있다.   자동차 브랜드들이 앞다투어 새로운 친환경 모델을 출시하는 것은 더 이상 놀랄만한 소식이 아니다. 대부분의 자동차 브랜드는 몇 년 내로 내연기관 모델의 생산 중단을 선언했다. 아직은 내연기관 모델의 단종을 하나의 ‘목표’로만 바라보는 시각도 존재하지만, 반대로 생각하면 그만큼 친환경 차, 특히 전기차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으며, 전기차 진화는 선택이 아닌 필수라는 반증일 것이다.
[빅데이터 리뷰] 우리 마케팅 활동의 효과는 얼마나 될까?
많은 마케터가 실제 매출이나 기대되는 매출의 증가로 마케팅의 효과를 알고 싶어 한다. 그래서 제일DnA센터가 마케팅 캠페인을 경험한 소비자로부터 발생하는 매출 효과를 측정하는 간단한 수학 공식을 제안한다.
경험을 전시합니다. MZ세대의 경험놀이터 '팝업스토어'
한 번 경험한 기억은 잊지 못할 자산이 됩니다. 요즘은 특별한 경험이 경제적 가치를 가지는 경험 경제(Experience Economy)의 시대라고 하는데요. 주 소비 계층으로 등극한 MZ(Millennials & Gen Z)세대는 내가 겪은 특별한 경험을 개인 SNS 공간에 전시하는 것을 즐기고, 이를 위해 새로운 공간 경험을 구매하고 싶어합니다.
모두의 골프
   
[Best Creative] 대한민국 최초 프리랜서 마켓, 크몽 "전문가한테 맡겨라"
  대한민국 최초 프리랜서 마켓, 크몽 "전문가한테 맡겨라"   선정작 프리랜서 플랫폼 크몽 '기업고객'편 프리랜서와 고객을 연결하는 중개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는 프리랜서 플랫폼 ‘크몽’이 ‘크몽까지 내 능력’이라는 슬로건을 내세운 신규 캠페인을 선보였다. 일반 회사에서 근무하는 직장인들의 스토리와 소상공인들의 고충을 담은 이야기로 많은 소비자들의 공감
전기차 100년 쉐보레, 당신을 위해 모두를 위해
2022년 3월 현재, 친환경 차(하이브리드차, 전기차 등)의 내수 판매는 ‘역대 최고’인 3만 8천 대를 달성했다. 글로벌 완성차 업계는 2030년 기준으로 순수 전기차의 비중 목표를 절반 이상으로 잡고 있다.   자동차 브랜드들이 앞다투어 새로운 친환경 모델을 출시하는 것은 더 이상 놀랄만한 소식이 아니다. 대부분의 자동차 브랜드는 몇 년 내로 내연기관 모델의 생산 중단을 선언했다. 아직은 내연기관 모델의 단종을 하나의 ‘목표’로만 바라보는 시각도 존재하지만, 반대로 생각하면 그만큼 친환경 차, 특히 전기차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으며, 전기차 진화는 선택이 아닌 필수라는 반증일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