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와이드뷰] 올 가을에 뭐 볼까? 하반기 주요 방송 콘텐츠 소개
CHEIL WORLDWIDE 기사입력 2018.10.05 12:00 조회 3986
날씨와 시청률은 어떤 상관관계가 있을까? 일반적으로 날씨가 추워지면 야외 활동이 줄어들기 때문에 타 계절 대비 상대적으로 TV를 시청할 기회가 늘어난다. 이에 따라 방송사에서는 대형 콘텐츠를 편성하기도 한다. 올 가을/겨울 시즌에 기대되는 주요 방송 콘텐츠들을 살펴보자.  
 
가을/겨울 시즌, 시청률 상승 
 
유난히 덥고 길었던 여름이 가고 선선한 바람이 부는 가을 길목에 들어섰다. 일교차가 커진 날씨만큼이나 방송 콘텐츠 시장에도 계절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통상 날씨가 추워지면 시청률이 상승하는 경향을 보인다. 
 
10~12월 기간은 보통 연 평균 대비 최대 Index 105 수준까지 광고 시청률이 상승하는 시기이다. 날씨의 영향으로 야외 활동이 줄어들어 타 계절 대비 상대적으로 TV를 시청할 기회가 늘어나기 때문이다. 그렇기 때문에 방송사에서 이 시기에 대형 콘텐츠를 주로 편성하기도 한다.  
 
 
 
먼저 가을 시즌을 맞아 드라마 콘텐츠가 안방 극장을 풍성하게 채울 예정이다. 김희선, 송혜교, 박보검, 소지섭, 현빈 등 이름만으로도 화제의 중심에 있는 톱스타들이 화려한 드라마 라인업을 구축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김희선이 <나인룸>으로 돌아오고, 송혜교와 박보검이 11월 방영 예정인 <남자친구>를 통해 복귀한다. 소지섭 주연의 <내 뒤에 테리우스>를 비롯해 현빈과 박신혜가 출연하는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도 기대작으로 손꼽힌다. 
 
최근 3년 동안의 추이를 봤을 때 전통적으로 겨울철에 강세를 보였던 방송사는 tvN이다. tvN은 앞서 언급한 톱스타들의 드라마 복귀작 중 다수를 확보하고 있기 때문에 3분기 <미스터 션샤인>에 이어 4분기에도 인기몰이를 지속할 것으로 보인다. 
 
tvN과 JTBC의 주요 프로그램의 경우 패키지 형태로 판매되고 있는데, 보통 본방 기준 중간광고 패키지는 2~3억 원 수준(15초 기준)으로 구성돼 있다. 월별, 콘텐츠별, 광고 위치별로 패키지 금액이 상이하기 때문에 집행 전 확인이 필요하겠다. 
 
   
 
남성 타깃은 스포츠로 공략 
 
올해는 평창 동계올림픽부터 러시아 월드컵,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까지 빅스포츠 이벤트가 많았다. 대형 국제 스포츠 이벤트는 끝났지만, 국내 프로야구 포스트 시즌과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가 관심을 이어갈 전망이다.   
 
제일기획에서 실시하는 ACR조사에 의하면 가장 많이 시청하는 스포츠 중계 종목은 프로야구가 38%로 가장 높았으며, 해외 축구가 9%로 뒤를 이었다. 국내 야구의 경우 성/연령별로 비교적 고른 시청자층을 확보하고 있는 반면, 해외 축구의 경우 20~30대 남성들이 주 시청자층을 구성하고 있다. 
 
  
 
특히 이번 시즌에는 아시안게임 금메달로 병역 혜택을 받게 된 손흥민 선수가 잉글랜드 무대에서의 활약을 꾸준히 이어갈 수 있게 됐기 때문에 젊은 남성 타깃의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면 프리미어리그 패키지를 활용해 보는 것도 검토해 볼 수 있겠다. 
 
케이블 채널인 SPOTV2를 통해 중계되는 프리미어리그 패키지는 중간광고 패키지 금액이 월 3000만 원으로 구성돼 있으며, TV는 물론 네이버와 카카오를 통해 광고가 동시 송출되기 때문에 TV 따로, 디지털 따로가 아닌 한 번의 청약을 통해 해당 콘텐츠가 송출되는 전 플랫폼을 커버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드라마, 스포츠 콘텐츠 외에도 남녀노소 불문하고 선호도가 높은 ‘예능’의 경우, 먹방, 여행, 시즌제 예능의 컴백 등 다양한 콘텐츠가 나올 예정이다. 새로운 계절을 맞아 시작되는 많은 콘텐츠들이 흥행해 방송가에 활력을 불어넣고, 광고 시장도 더욱 활성화되길 기대해 본다. 
 
10월호 ·  가을 ·  매거진 ·  미디어플래닝 ·  제일기획 ·  주요방송콘텐츠 ·  하반기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광고로 읽는 심리학] 광고음악이 소비자를 움직인다
때론 친근한 리듬으로 소비자의 귀를 중독시키고, 때론 진한 감성으로 소비자의 의심과 불안을 무장해제하는 광고음악. 사람의 심리를 자유자재로 변화시키는 데 탁월한 능력을 발휘하는 음악은 언제나 광고의 든든한 구원 투수다.
[Campaign]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우리집이 생맥 맛집”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글 김나경ㅣ대홍기획 AS8팀
롯데칠성음료 <별빛 청하 스파클링>
2006년 광고 온에어 이후 ‘음식과 잘 어울리고 부담 없는 이미지’로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에 맞는 TPO를 제시해온 청하! 코로나19 이후 저도주가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르며 종류도 매우 다양해지기 시작했습니다. 이런 문화 속에서 청하는 새로운 TPO를 이끌어가기 위해 2011년 ‘청하 Dry’ 출시 이후 10년 만에 신제품을 선보였습니다. 바로 청하와 화이트와인 블랜딩 그리고 스파클링의 조합인 ‘별빛 청하 스파클링’입니다.
[내가 본 광고이야기] 군인들도 피부관리 하는 시대!
얼마 전이었다. 식구들이 모여 저녁을 먹는데, 아버지가 TV를 보다 감탄을 하셨다. 9시 뉴스나 국방부 홍보물도 아닌 화장품 광고에 철모를 쓴 군인이 나왔던 것이다. 아버지는 젓가락으로 집어든 게장에서 양념이 뚝뚝 떨어지는 것도 개의치 않고 계속해서 ‘캬하’ 하며 놀라워 하셨다. 그리고는 군인이던 시절의 이야기들을 끝없이 쏟아내시는 것이었다. 모든 ‘군대 얘기’가 그러하듯, 듣는 사람에게는 지루할 뿐이다. 어쨌거나, 군인이 무슨 피부관리냐는 아버지의 말씀에, 군필자 남동생은 ‘군인도, 멋부리고 싶어요. 많이….’ 라고 응수했다.
메타버스를 여행하는 어른들을 위한 안내서 3. 판타지 맵 여행하기
  “대체 거기서 뭘 하며 노는 거야?”   제일매거진 메타버스 체험기를 통해 우리는 아바타 만들기, 인테리어 꾸미기 등을 함께 해보았습니다. 하지만 체험기를 읽은 주변 어른 세대 동료들은 여전히 궁금증이 많더군요. 주로 메타버스에서 뭘 하고 노느냐는 의문이었습니다. 그래서 이번 메타버스 안내서에선 MZ 세대가 아니어도 쉽게 즐길 수 있는 판타지 맵을 탐험해 볼 예정입니다.   제페토에선 미니 공간 개념으로 다양한 맵이 있습니다. 인증샷 찍는 데 최적화된 맵, 뛰고 구르는 게임에 가까운 맵 등 다양한 맵이 있습니다. 그중엔 판타지 공간을 구현해 놓은 것들도 제법 많은데요. 인기 판타지 맵을 통해 메타버스에서 이용자들이 뭘 하고 노는지. 그리고 추가로 경험을 매력적으로 만들기 위해 판타지 IP를 어떻게 활용하는지 등을 살펴볼 예정입니다.
[Campaign]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우리집이 생맥 맛집”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글 김나경ㅣ대홍기획 AS8팀
롯데칠성음료 <별빛 청하 스파클링>
2006년 광고 온에어 이후 ‘음식과 잘 어울리고 부담 없는 이미지’로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에 맞는 TPO를 제시해온 청하! 코로나19 이후 저도주가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르며 종류도 매우 다양해지기 시작했습니다. 이런 문화 속에서 청하는 새로운 TPO를 이끌어가기 위해 2011년 ‘청하 Dry’ 출시 이후 10년 만에 신제품을 선보였습니다. 바로 청하와 화이트와인 블랜딩 그리고 스파클링의 조합인 ‘별빛 청하 스파클링’입니다.
[광고로 읽는 심리학] 광고음악이 소비자를 움직인다
때론 친근한 리듬으로 소비자의 귀를 중독시키고, 때론 진한 감성으로 소비자의 의심과 불안을 무장해제하는 광고음악. 사람의 심리를 자유자재로 변화시키는 데 탁월한 능력을 발휘하는 음악은 언제나 광고의 든든한 구원 투수다.
지성과 사교의 요람, 살롱
취미와 취향을 공통분모로 하는 ‘소셜 살롱 문화’가 확산되고 있다. 각종 커뮤니티가 조직되고, 출판사의 북클럽이나 독립서점을 거점으로 하는 살롱도 인기다. 살롱 문화는 언제 어떻게 생성됐으며, 어떤 변천 과정을 거쳐온 것일까?
취준생의 고민을 한큐에 해결, 잡코리아 퓨처랩 캠페인
코로나 바이러스가 전 세계를 뒤덮은 지 불과 몇 년, 우리 삶 곳곳에서 크고 작은 변화들이 급속하게 진행되고 있다. 특히 20대들이 절감하는 것은 취업 시장의 변화. 취업의 공식처럼 여겨지던 ‘공채’가 줄고 ‘수시 채용’의 비중이 확대되었으며, 기업 환경이 급속히 변하며 취업 시장 전반에도 불확실성도 증대되고 있다. 이러한 변화로 처음 취업 시장에 뛰어든 취준생들뿐만 아니라, 이직을 준비하는 직장인들도 그 준비에 전례 없던 어려움을 겪고 있다. 성공한 누군가가 지나간 자취를 바탕으로 자신의 취업을 준비하면 가능성이라도 보였던 과거와 달리, 이젠 한 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취업 시장의 뉴노멀’이 찾아온 것이다.
[Campaign]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우리집이 생맥 맛집”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글 김나경ㅣ대홍기획 AS8팀
롯데칠성음료 <별빛 청하 스파클링>
2006년 광고 온에어 이후 ‘음식과 잘 어울리고 부담 없는 이미지’로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에 맞는 TPO를 제시해온 청하! 코로나19 이후 저도주가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르며 종류도 매우 다양해지기 시작했습니다. 이런 문화 속에서 청하는 새로운 TPO를 이끌어가기 위해 2011년 ‘청하 Dry’ 출시 이후 10년 만에 신제품을 선보였습니다. 바로 청하와 화이트와인 블랜딩 그리고 스파클링의 조합인 ‘별빛 청하 스파클링’입니다.
[광고로 읽는 심리학] 광고음악이 소비자를 움직인다
때론 친근한 리듬으로 소비자의 귀를 중독시키고, 때론 진한 감성으로 소비자의 의심과 불안을 무장해제하는 광고음악. 사람의 심리를 자유자재로 변화시키는 데 탁월한 능력을 발휘하는 음악은 언제나 광고의 든든한 구원 투수다.
지성과 사교의 요람, 살롱
취미와 취향을 공통분모로 하는 ‘소셜 살롱 문화’가 확산되고 있다. 각종 커뮤니티가 조직되고, 출판사의 북클럽이나 독립서점을 거점으로 하는 살롱도 인기다. 살롱 문화는 언제 어떻게 생성됐으며, 어떤 변천 과정을 거쳐온 것일까?
취준생의 고민을 한큐에 해결, 잡코리아 퓨처랩 캠페인
코로나 바이러스가 전 세계를 뒤덮은 지 불과 몇 년, 우리 삶 곳곳에서 크고 작은 변화들이 급속하게 진행되고 있다. 특히 20대들이 절감하는 것은 취업 시장의 변화. 취업의 공식처럼 여겨지던 ‘공채’가 줄고 ‘수시 채용’의 비중이 확대되었으며, 기업 환경이 급속히 변하며 취업 시장 전반에도 불확실성도 증대되고 있다. 이러한 변화로 처음 취업 시장에 뛰어든 취준생들뿐만 아니라, 이직을 준비하는 직장인들도 그 준비에 전례 없던 어려움을 겪고 있다. 성공한 누군가가 지나간 자취를 바탕으로 자신의 취업을 준비하면 가능성이라도 보였던 과거와 달리, 이젠 한 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취업 시장의 뉴노멀’이 찾아온 것이다.
[Campaign]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우리집이 생맥 맛집”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 bhc치킨 콜라보 캠페인   글 김나경ㅣ대홍기획 AS8팀
롯데칠성음료 <별빛 청하 스파클링>
2006년 광고 온에어 이후 ‘음식과 잘 어울리고 부담 없는 이미지’로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에 맞는 TPO를 제시해온 청하! 코로나19 이후 저도주가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르며 종류도 매우 다양해지기 시작했습니다. 이런 문화 속에서 청하는 새로운 TPO를 이끌어가기 위해 2011년 ‘청하 Dry’ 출시 이후 10년 만에 신제품을 선보였습니다. 바로 청하와 화이트와인 블랜딩 그리고 스파클링의 조합인 ‘별빛 청하 스파클링’입니다.
[광고로 읽는 심리학] 광고음악이 소비자를 움직인다
때론 친근한 리듬으로 소비자의 귀를 중독시키고, 때론 진한 감성으로 소비자의 의심과 불안을 무장해제하는 광고음악. 사람의 심리를 자유자재로 변화시키는 데 탁월한 능력을 발휘하는 음악은 언제나 광고의 든든한 구원 투수다.
지성과 사교의 요람, 살롱
취미와 취향을 공통분모로 하는 ‘소셜 살롱 문화’가 확산되고 있다. 각종 커뮤니티가 조직되고, 출판사의 북클럽이나 독립서점을 거점으로 하는 살롱도 인기다. 살롱 문화는 언제 어떻게 생성됐으며, 어떤 변천 과정을 거쳐온 것일까?
취준생의 고민을 한큐에 해결, 잡코리아 퓨처랩 캠페인
코로나 바이러스가 전 세계를 뒤덮은 지 불과 몇 년, 우리 삶 곳곳에서 크고 작은 변화들이 급속하게 진행되고 있다. 특히 20대들이 절감하는 것은 취업 시장의 변화. 취업의 공식처럼 여겨지던 ‘공채’가 줄고 ‘수시 채용’의 비중이 확대되었으며, 기업 환경이 급속히 변하며 취업 시장 전반에도 불확실성도 증대되고 있다. 이러한 변화로 처음 취업 시장에 뛰어든 취준생들뿐만 아니라, 이직을 준비하는 직장인들도 그 준비에 전례 없던 어려움을 겪고 있다. 성공한 누군가가 지나간 자취를 바탕으로 자신의 취업을 준비하면 가능성이라도 보였던 과거와 달리, 이젠 한 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취업 시장의 뉴노멀’이 찾아온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