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상식효과를 통한 소비자 신뢰,주목도 극대화
반짝반짝하는 후레쉬가 터지는 넓은 시상식 장에 사람들의 박수소리가 터져 나온다. 어느덧 무대 위로 등장한 전도연과 송강호는 서로 무슨 좋은 소식을 전달하려는지 서로에게 발표를 양보한다.‘선배님이 하세요’라고 말하는 전도연에게 송강호는‘상받은 도연씨가 먼저 하셔야죠’라고 걸쭉한 입담으로 대응한다. 송강호의 재치있는 멘트에 특유의 함박웃음을 터뜨리는 전도연의 모습이 비춰질 때 관객석도 함께 즐거운 모습.. 이윽고 전도연과 송강호가 함께 하나금융그룹의 새로운 시작을 알린다. 칸의 영광이 재현되는 이번 광고는‘하나대투증권 그리고 HFG IB증권이 새롭게 증권의 전문화 시대를 시작한다’는 발표와 함께 마무리된다. " />

[하나금융그룹] 전도연과 송강호, 칸의 영광 재현하다
기사입력 2007.07.03 10:42 조회 4346



하나금융그룹은 그룹 내 하나대투증권과 HFG IB(Hana Finacial Group IB)증권으로 변경된 사명을 알리기 위하여 전도연과 송강호를 주연으로 하는‘시상식 발표’편 광고를 7월 2일부터 새롭게 선보인다. 

하나금융그룹의 새로운 시작 

반짝반짝하는 후레쉬가 터지는 넓은 시상식 장에 사람들의 박수소리가 터져 나온다. 어느덧 무대 위로 등장한 전도연과 송강호는 서로 무슨 좋은 소식을 전달하려는지 서로에게 발표를 양보한다.‘선배님이 하세요’라고 말하는 전도연에게 송강호는‘상받은 도연씨가 먼저 하셔야죠’라고 걸쭉한 입담으로 대응한다. 송강호의 재치있는 멘트에 특유의 함박웃음을 터뜨리는 전도연의 모습이 비춰질 때 관객석도 함께 즐거운 모습.. 이윽고 전도연과 송강호가 함께 하나금융그룹의 새로운 시작을 알린다. 칸의 영광이 재현되는 이번 광고는‘하나대투증권 그리고 HFG IB증권이 새롭게 증권의 전문화 시대를 시작한다’는 발표와 함께 마무리된다.

시상식효과를 통한 소비자 신뢰,주목도 극대화
 

전도연과 송강호가 칸으로 연상되는 시상식에서 하나금융그룹內 양대 증권사의 사명 변경에 관한 소식을 전하는 형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광고는 아직 채 가라앉지 않은 칸 여우주연상 수상의 열기를 그대로 이어 하나금융그룹의 메시지를 전달함으로써 소비자들의 주목도를 극대화하고 있다.

이번 광고는 하나금융그룹이 흩어져 있던 서비스를 통합하고 전문적으로 특화시키기 위하여 대대적으로 시행하는 사명 변경 소식을 세계에서 인정하는 최고 권위의 상을 받은 전도연과 송강호의 입을 빌려 발표함으로써 소비자들의 신뢰도를 강화하였다. 이른바, 시상식의 효과로 소비자들의 기억 속에 연상되는 후광 효과를 누리고자 하는 전략이다. 하나금융그룹의 이강휴 팀장은 “하나금융그룹은 소비자들에게 사업부문별로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하여 대한투자증권은 하나대투증권으로, 하나증권은 HFG IB(Hana Financial Group Investment Bank)증권으로 사명을 변경하기로 하였다”고 말하고, “특히 전문 역량과 비은행 부문을 강화하여 상승효과를 창출할 계획이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광고를 기획한 웰콤의 정의선 부장은 “세계 최고 권위의 영화제 주연상을 받은 전도연의 모습을 최대한 부각하고 시상식 현장 분위기를 그대로 재현하여 하나금융그룹의 사명 변경에 대한 소비자들의 신뢰도를 높이고자 하였다”고 말하고, “칸의 영광이 채 식지 않은 분위기에서 전도연과 송강호가 함께 발표하는 사명 변경 소식이 소비자들에게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본다”고 덧붙였다.



완벽한 칸 시상식 재현
 

하나금융그룹의 이번‘시상식 발표’편 광고는 칸의 영광을 최대한 사실적으로 재현하는 것에 힘을 실어 촬영되었다. 전도연이 칸 시상식 당시 입었던 랄프 로렌의 드레스를 일본에서 공수해 오고 고양시에 새로 개관한 아람누리 극장을 실제 시상식장과 유사하게 제작하는 등 볼거리가 많은 이번 광고는 특히 실제 칸 시상식 이후 처음으로 전도연과 송강호가 함께 광고에 출연하여 더욱 눈길을 끈다.

특히, 이번 광고 촬영은 실감나는 시상식 분위기를 위해 동원된 150여명이 넘는 객석의 엑스트라들이 사진 동아리 소속의 회원들이어서 그들이 연신 터트리는 플래쉬가 자동적으로 시상식 분위기를 연출해주어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었다는 에피소드도 전해진다.

 

  ○ 문의 : 웰콤 PR팀 김영숙 차장(6363-4615 / 010-8449-3746)
웰콤 PR팀 박은정 대리(6363-4660 / 016-239-7025)



 

 

 

 

2007-07-01
웰콤

 

  

전도연과 송강호 ·  칸의 영광 재연하다 ·  하나금융그룹 ·  광고뒷이야기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Insight] 2020년에 일어난 미디어 이용 변화, 그리고 2021년 뉴노멀 시대, 미디어 이용 전망
2020년은 코로나 팬데믹이라는 전 세계적 위기 속 한 치 앞도 예상할 수 없는 변화의 연속이었다. 시시각각 변화하는 코로나 바이러스의 움직임은 산업 전반에 영향을 미쳤고, 우리의 생활방식을 순식간에 바꿔 놓았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Absinthe(압생트), 마주(魔酒)에 얽힌 오해와 진실
'압생트(Absinthe)’는 19세기부터 20세기 초엽까지 프랑스에서 유행했던 술이다. 영롱한 에메랄드 빛 녹색이 특징적인 이 술은 ‘녹색 요정’이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 단순히 그 빛깔 때문만은 아니었다. 이 술을 마시면 녹색 요정 즉 ‘헛것이 보이는’ 환각체험을 한다는 믿음 때문이기도 했다. 프랑스의 알제리 지배가 무르익어가던 1840년대, 프랑스 정부는 자국의 파견부대를 말라리아와 이질로부터 지키기 위해 ‘약술’ 압생트를 치료예방약으로 배급했다.
[Research] 2019 광고회사 현황조사
광고계동향에서는 국내 주요 광고회사들의 2018년 취급액 및 인원현황 등을 파악하기 위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총 78개 광고회사에서 설문에 응답했다. 이들 78개 광고회사의 지난해 취급액 합계는 16조4,427억 원으로 2017년 대비(14조7,567억 원) 약 11%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그 중 취급액 순으로 종합광고대행사인 제일기획, 이노션, HS애드, 대홍기획, SM C&C 이들5위권 내 광고회사들의 총 취급액이 12조7,418억으로 집계되어 전체 취급액의 77%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PENTAPRISM] Super Bowl
슈퍼보울. 세계에서 제일 큰 그릇.     이번 달 <펜타프리즘>이 주목한 주제는 슈퍼볼 Super Bowl 입니다. 우리나라에는 야구나 농구에 비해 미식축구의 관심이나 열기가 아직 많이 높지 않기 때문에 아마 처음 알게 되실 분이 있을지 모른다는 노파심으로 말씀 드리면, 미국 최고의 미식축구팀을 겨루는 NFL 결승전인 슈퍼볼은 Super Ball이 아니라 Super Bowl(그릇)이라고 씁니다. 그 이유는 경기에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유럽/선진국 옥외광고물 동향] 이탈리아편
    태양광전지 제품을 생산하여 공급하는 그린플렉스 에너지(Greenflex Energy Ltd, www. greenflex.com)는 프랑스에 본부를 둔 다국적기업이다. 그린플렉스는 지난 9월 이탈리아 최대의 광고매체사그룹인 미디어원(Media One Srl, www.media-one.it)과 시험적으로 리미니 (Rimini)에서 버스쉘터 운영을 위한 태양광전지 공급계약을 체결하여 소기의 성과를 거두었다.   이러한 긍정적 결과를
[Insight] 더 많이, 더 오래: 소비자 경험 지속을 위한 서비스 전쟁
  코로나 팬데믹 이후 구독 경제가 높은 성장을 이루고 있다.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타인과 제품을 공동으로 소유해 일부를 지불하는 공유 경제가 큰 반향을 일으키더니, 비대면 일상의 정착으로 타인과의 공유가 아닌, 서비스 경험의 이용 대가를 지불하는 구독 경제가 주목을 받게 된 것이다. 구독 경제 개념을 제기한 주오라(Zurora)는 구독 경제 지표를 통해 코로나 팬데믹 하에서도 구독 서비스 기업들의 매출은 오히려 증가했다고 밝혔다. 실제 북미 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PENTAPRISM] Super Bowl
슈퍼보울. 세계에서 제일 큰 그릇.     이번 달 <펜타프리즘>이 주목한 주제는 슈퍼볼 Super Bowl 입니다. 우리나라에는 야구나 농구에 비해 미식축구의 관심이나 열기가 아직 많이 높지 않기 때문에 아마 처음 알게 되실 분이 있을지 모른다는 노파심으로 말씀 드리면, 미국 최고의 미식축구팀을 겨루는 NFL 결승전인 슈퍼볼은 Super Ball이 아니라 Super Bowl(그릇)이라고 씁니다. 그 이유는 경기에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유럽/선진국 옥외광고물 동향] 이탈리아편
    태양광전지 제품을 생산하여 공급하는 그린플렉스 에너지(Greenflex Energy Ltd, www. greenflex.com)는 프랑스에 본부를 둔 다국적기업이다. 그린플렉스는 지난 9월 이탈리아 최대의 광고매체사그룹인 미디어원(Media One Srl, www.media-one.it)과 시험적으로 리미니 (Rimini)에서 버스쉘터 운영을 위한 태양광전지 공급계약을 체결하여 소기의 성과를 거두었다.   이러한 긍정적 결과를
[Insight] 더 많이, 더 오래: 소비자 경험 지속을 위한 서비스 전쟁
  코로나 팬데믹 이후 구독 경제가 높은 성장을 이루고 있다.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타인과 제품을 공동으로 소유해 일부를 지불하는 공유 경제가 큰 반향을 일으키더니, 비대면 일상의 정착으로 타인과의 공유가 아닌, 서비스 경험의 이용 대가를 지불하는 구독 경제가 주목을 받게 된 것이다. 구독 경제 개념을 제기한 주오라(Zurora)는 구독 경제 지표를 통해 코로나 팬데믹 하에서도 구독 서비스 기업들의 매출은 오히려 증가했다고 밝혔다. 실제 북미 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PENTAPRISM] Super Bowl
슈퍼보울. 세계에서 제일 큰 그릇.     이번 달 <펜타프리즘>이 주목한 주제는 슈퍼볼 Super Bowl 입니다. 우리나라에는 야구나 농구에 비해 미식축구의 관심이나 열기가 아직 많이 높지 않기 때문에 아마 처음 알게 되실 분이 있을지 모른다는 노파심으로 말씀 드리면, 미국 최고의 미식축구팀을 겨루는 NFL 결승전인 슈퍼볼은 Super Ball이 아니라 Super Bowl(그릇)이라고 씁니다. 그 이유는 경기에
[Global Trend] 신시대의 마케팅 전략, Co-Creation전략 어디까지 와 있는가?
현 사회는 단순히 소비자가 제품을 구입하기만 하는 방향으로만 소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 다양한 매체의 발달로 소비자도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기업과 공유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를 한 단어로 표현한 'Co-Creation'이라는 신 마케팅 전략이며 이 글은 이에 대한 개념과 다양한 예시에 대한 칼럼이다.
[유럽/선진국 옥외광고물 동향] 이탈리아편
    태양광전지 제품을 생산하여 공급하는 그린플렉스 에너지(Greenflex Energy Ltd, www. greenflex.com)는 프랑스에 본부를 둔 다국적기업이다. 그린플렉스는 지난 9월 이탈리아 최대의 광고매체사그룹인 미디어원(Media One Srl, www.media-one.it)과 시험적으로 리미니 (Rimini)에서 버스쉘터 운영을 위한 태양광전지 공급계약을 체결하여 소기의 성과를 거두었다.   이러한 긍정적 결과를
[Insight] 더 많이, 더 오래: 소비자 경험 지속을 위한 서비스 전쟁
  코로나 팬데믹 이후 구독 경제가 높은 성장을 이루고 있다.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타인과 제품을 공동으로 소유해 일부를 지불하는 공유 경제가 큰 반향을 일으키더니, 비대면 일상의 정착으로 타인과의 공유가 아닌, 서비스 경험의 이용 대가를 지불하는 구독 경제가 주목을 받게 된 것이다. 구독 경제 개념을 제기한 주오라(Zurora)는 구독 경제 지표를 통해 코로나 팬데믹 하에서도 구독 서비스 기업들의 매출은 오히려 증가했다고 밝혔다. 실제 북미 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여가활동 트렌드
‘포스트 코로나’는 ‘포스트(Post, 이후)’와 ‘코로나19’의 합성어로, 코로나19 극복 이후 다가올 새로운 시대 · 상황을 이르는 말입니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대면 접촉을 기피하게 되면서 재택근무, 원격교육, 비대면 소비 등 사회 전반적으로 큰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데요. 근무나 학업 형태뿐 아니라 PC방 ? 헬스장 등의 방문 제한으로 취미 ? 여행 ? 관광 등의 여가 활동 소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