③ 모바일 마케팅, 시장을 선점하라
대홍 커뮤니케이션즈 기사입력 2010.07.19 02:11 조회 12257
 



글 ㅣ 편집부


스마트폰 열풍이 몰고 온 모바일 광고시장의 변화를 진단한다면?

기존의 모바일 광고는 텍스트 형태의 이벤트 고지나 MMS 형태의 멀티미디어 혹은 WAP 웹 접속을 통한 정보 제공에 국한되었다. 그 때문에 지나치게 높게 책정된 무선 데이터 요금이나 스팸 문자, 개인 정보 노출 등에 대한 사용자의 거부감이 광고주에게 부담으로 작용한 것이 사실이었다. 

그러나 스마트폰의 등장 이후 와이파이 탑재 의무 폐지, 위치 정보 사업자 등록 예외 등의 각종 규제가 완화된 것과 동시에 무선 인프라를 정액형으로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이 구축되었다. 

덕분에 세밀한 데이터 타깃팅(지역별·연령별·성별·시간대 등)과 다양한 형태(텍스트·음성·동영상 등)의 쌍방향 소통이 가능해졌고, 다른 매체 대비 비용의 효율성까지 얻게 되었다. 스마트폰의 장점인 실시간(Real-time), 정보·소통의 무한 확장(Reach), 공간 제약을 극복한 실제감(Reality)이라는 ‘3R’이 개인과 기업, 사회를 변화시키고 있다. 모바일 광고 시장도 예외일 수는 없다.


모바일 이외에도 다양한 광고매체가 여전히 존재하는 상황에서, 다른 매체와 차별화될 수 있는 모바일의 특·장점은 무엇인가?

모바일 매체의 큰 장점은 온·오프라인 경계를 허물고, 공간과 시간 제약을 파괴한 것이다. 모바일 매체는 항시 휴대할 수 있고, 트위터 같은 SNS(소셜 네트워킹 서비스)와 결합하면 단 한 번의 광고노출이 무한대로 확장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그뿐만 아니라 모바일 결제와 관련된 규제가 풀리면서 검색, 정보 취득, 결제까지 한번에 가능해졌다는 점은 바쁜 현대인에게 편리함을 넘어 뉴 패러다임으로 다가설 것이다. 기존 매체와 기능적으로 융합해 비주얼, 태그 검색 등을 통한 멀티 서비스가 가능하다는 점도 모바일 매체를 돋보이게 하는 요소라 할 수 있다.


이 같은 시장 변화에 대처하는 대홍기획의 자세는?

해외 시장에서는 이미 수년 전부터 모바일 마케팅 시장의 변화가 시작되었다. 각종 규제로 인해 국내 시장의 반응이 늦었을 뿐 변화의 징후는 오래전부터 나타났다. 대홍기획은 지난 해 10월 스마트폰의 국내 출시와 맞물려 시작될 모바일 마케팅 시장의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진작부터 해외 시장을 분석하고, 다양한 형태의 모바일 광고를 시험하는 등 만반의 준비를 해왔다.


현재 시행하고 있거나 준비하는 모바일 광고가 있나?

최근 롯데카드의 신용카드 서비스와 롯데그룹의 통합 롯데포인트, 모바일쿠폰, 멤버스 카드 등 롯데멤버스 서비스를 하나로 묶은 ‘스마트롯데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해 소비자에게 제공하고 있고, 기타 광고주 브랜드앱 및 기능적 애플리케이션을 준비하고 있다.

대홍 내부의 IMC(통합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T/F 팀을 꾸려 뉴 미디어(스마트폰) 연구 및 기존 매체의 광고를 융합한 형식을 고려하는 등 다각도로 적극적인 전략을 구상하고 있다. 7월에는 롯데음료인 ‘2% 부족할 때’를 시발점으로 스마트 태그를 통한 모바일 광고를 론칭할 예정이다. 국내 스마트 모바일 시장이 태동기에 들어선 시점에서 단순 마케팅과 프로모션의 부가적 툴로써 기능적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하기보다는, 장기적으로 자사의 컨텐츠를 제공하고, 고객과 쌍방향으로 소비·소통할 수 있는 매체로 바라보고 접근해야 할 것이다.

 



향후 모바일 마케팅 시장의 성장과 변화를 예상해본다면?

IT 리서치 전문 기업인 가트너(Gartner)에 따르면 지난 2008년 스마트폰의 판매량은 1억 3,930만 대로, 2013년에는 6억 8,200만 대까지 상승해 전체 휴대전화 판매량의 45.5%에 이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국내 모바일 광고시장의 경우 연평균 28.2% 성장하고 있고 2012년에는 약 5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기대하고 있어(‘아시아 태평양 모바일 광고 기획 보고서’ 참조), 향후 5년간 연평균 성장률 40%는 무난하게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모바일 광고시장의 흐름을 놓치지 않으려면, 기업은 꾸준히 모바일을 통한 다양한 마케팅 기법을 고민해야 할 것이다.

인터넷이 등장한 이후 쌍방향 소통에 익숙한 소비자는 자신이 원하는 정보와 광고를 직접 선택하고 싶어 한다. 광고주 입장에선 세분화된 소비자 취향과 선택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게 된 것이다.

앞으로 광고의 개인화 서비스는 확대될 것이다. 스마트폰에서 애플리케이션을 사용자 개인이 자신에 맞게 구조화시켜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은, 그런 면에서 고무적이다. 스마트폰 기기는 계속 발전하고 있고, 사용자 인터페이스도 점차 좋아지고 있다. 따라서 1대 1 마케팅을 통한 개인 맞춤화 서비스와 소비자가 쉬이 접근할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광고개발이 시장을 선점하는 데서 가장 중요한 포인트가 될 것이다.

대홍은 이미 그 준비를 마쳤다.



이어지는 글 바로보기

① 스마트폰이 불러온 모바일 마케팅의 대변혁

② 마케팅 혁명, 모든 해법은 소비자의 손바닥 안에 있다

 

 
대홍기획 ·  대홍 ·  대홍웹진 ·  소셜마케팅 ·  소셜미디어 ·  모바일 ·  안드로이드 ·  아이폰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세미나중계] 4차 산업혁명과 광고산업의 미래
서울AP클럽 세미나, AI, VR 활용한 미래 광고산업 논의   지난 9월 20일 광고홍보 분야 원로인사들 모임인 서울AP클럽(회장 정만석)이 한국프레스센터 외신기자클럽 에서 ‘4차 산업혁명과 광고산업의 미래’라는 주제로 ‘2017 년 정기 학술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4차 산업혁명의 키워드인 인공지 능(AI), 가상현실(VR)을 활용한 미래 광고산업과 디지털 마케팅에 대해 논의
[마케팅 레시피] 시간을 마케팅에 끌어들이다
최근 우리 사회에서 이슈가 되는 키워드를 보면 시간과 관련된 것이 많다. 욜로(YOLO, You Only Live Once), 카르페 디엠(Carpe Diem), 슬로우 라이프(Slow Life), 노스탤지어(Nostalgia) 등 시간 관련 문구들이 눈에 많이 띈다. 시간은 그만큼 우리 삶에 많은 영향을 끼치고 있다. 빠르게 변해가는 사회, 치열한 경쟁과 스트레스, 고착화된 사회 구조와 불확실한 미래, 저출산과 고령화, 불황과 저성장 등 우리를 둘러
[이달의 광고] “탁!” 가을의 절정에서 가을을 즐길 시간. 여행은 탁 떠나는거야.
  천고마비의 계절. 맑고 청명한 하늘과 바람이 살랑이는 선선한 날씨. 가을. 빨갛고 노랗게 물든 낙엽이 거리를 뒤덮은 아름다운 풍경들은 문득 어디론가 떠나고 싶은 마음을 부추긴다. 가을의 계절감을 한껏 담아 휴식을 원하는 현대인들의 관심을 끄는 한국관광공사 가을여행 주간 ‘여행은 탁 떠나는거야’ 편 광고가 2017년 12월 이달의 광고로 선정되었다. 이번 광고는 ‘탁’이라는 의성어에 맞추어 아름
[Research] 2016 광고회사 현황조사
* 2016년부터 ‘온라인광고회사 현황조사’는 광고회사 현황조사와 함께 동일한 설문 내용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자료조사ㆍ정리 | 편집부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2월 22일부터 3월 16일까지 ‘광고회사 현황조사’를 실시했다. 국내 주요 광고회사들의 취급액과 인원 현황 등을 파악하기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는 ‘광고회사 현황조사’는 국내 광고회사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총 53개
[Interview 2] 한규훈 2017 대한민국광고대상 공동심사위원장
“소비자에게 강한 인상을 줄 수 있는 캠페인, 상 받기 좋은 캠페인은 어떤 형태든 회심의 한방, 즉 ‘임팩트’가 있어야 할 것입니다.”       한규훈 2017 대한민국광고대상 공동심사위원장   - 現 숙명여자대학교 홍보광고학과 교수 (광고전공) - 2017 한국광고홍보학회 제 12대 회장 - 2008 ~ 2010 숙명여자대학교 홍보실장 - 2005 ~ 2006 제일기획 브랜드마케팅연구소
[Interview 2] 한규훈 2017 대한민국광고대상 공동심사위원장
“소비자에게 강한 인상을 줄 수 있는 캠페인, 상 받기 좋은 캠페인은 어떤 형태든 회심의 한방, 즉 ‘임팩트’가 있어야 할 것입니다.”       한규훈 2017 대한민국광고대상 공동심사위원장   - 現 숙명여자대학교 홍보광고학과 교수 (광고전공) - 2017 한국광고홍보학회 제 12대 회장 - 2008 ~ 2010 숙명여자대학교 홍보실장 - 2005 ~ 2006 제일기획 브랜드마케팅연구소
[이달의 광고] “탁!” 가을의 절정에서 가을을 즐길 시간. 여행은 탁 떠나는거야.
  천고마비의 계절. 맑고 청명한 하늘과 바람이 살랑이는 선선한 날씨. 가을. 빨갛고 노랗게 물든 낙엽이 거리를 뒤덮은 아름다운 풍경들은 문득 어디론가 떠나고 싶은 마음을 부추긴다. 가을의 계절감을 한껏 담아 휴식을 원하는 현대인들의 관심을 끄는 한국관광공사 가을여행 주간 ‘여행은 탁 떠나는거야’ 편 광고가 2017년 12월 이달의 광고로 선정되었다. 이번 광고는 ‘탁’이라는 의성어에 맞추어 아름
[너는 어떻게 카피가 됐니?] 중구난방 라디오 카피 수칙 2
예나 지금이나 많이 받는 질문 중 하나가 “어떻게 하면 카피라이터가 돼요?”다. 카피는 실무를 하면서 카피로 크는 거란 말을 수도 없이 하지만, 그래도 뭔가 방법이 따로 있지 않을까 계속 묻는다. 어떻게 하든 들어만 간다면 카피로 크는 길에 들어선다. 어떻게 클까? 여기 어리바리한 여자 카피라이터가 광고회사에 신입으로 들어가, 지금은 남아있지 않은 전설의 카피라이터 신입교육을 받으며 커가는 과정을 소소하게 풀어본다.
[BRAND REPORT] 소비자와 교감하는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모든 인식은 눈에서 시작된다’고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기업이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인식 시키기 위한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들은 복잡한 경쟁 상황에 직면해 있으며, 그 경쟁 상황의 돌파구로 브랜드 개발이 중요한 화두가 된 지 이미 오래이다. 이제 기업들은 브랜드 또는 기업을 알리는 것에서 더 나아가 소비자와 정서적으로 교감하길 원하고 있으며,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무형의 개념인 브랜드를
[마케팅 레시피] 시간을 마케팅에 끌어들이다
최근 우리 사회에서 이슈가 되는 키워드를 보면 시간과 관련된 것이 많다. 욜로(YOLO, You Only Live Once), 카르페 디엠(Carpe Diem), 슬로우 라이프(Slow Life), 노스탤지어(Nostalgia) 등 시간 관련 문구들이 눈에 많이 띈다. 시간은 그만큼 우리 삶에 많은 영향을 끼치고 있다. 빠르게 변해가는 사회, 치열한 경쟁과 스트레스, 고착화된 사회 구조와 불확실한 미래, 저출산과 고령화, 불황과 저성장 등 우리를 둘러
[Interview 2] 한규훈 2017 대한민국광고대상 공동심사위원장
“소비자에게 강한 인상을 줄 수 있는 캠페인, 상 받기 좋은 캠페인은 어떤 형태든 회심의 한방, 즉 ‘임팩트’가 있어야 할 것입니다.”       한규훈 2017 대한민국광고대상 공동심사위원장   - 現 숙명여자대학교 홍보광고학과 교수 (광고전공) - 2017 한국광고홍보학회 제 12대 회장 - 2008 ~ 2010 숙명여자대학교 홍보실장 - 2005 ~ 2006 제일기획 브랜드마케팅연구소
[이달의 광고] “탁!” 가을의 절정에서 가을을 즐길 시간. 여행은 탁 떠나는거야.
  천고마비의 계절. 맑고 청명한 하늘과 바람이 살랑이는 선선한 날씨. 가을. 빨갛고 노랗게 물든 낙엽이 거리를 뒤덮은 아름다운 풍경들은 문득 어디론가 떠나고 싶은 마음을 부추긴다. 가을의 계절감을 한껏 담아 휴식을 원하는 현대인들의 관심을 끄는 한국관광공사 가을여행 주간 ‘여행은 탁 떠나는거야’ 편 광고가 2017년 12월 이달의 광고로 선정되었다. 이번 광고는 ‘탁’이라는 의성어에 맞추어 아름
[너는 어떻게 카피가 됐니?] 중구난방 라디오 카피 수칙 2
예나 지금이나 많이 받는 질문 중 하나가 “어떻게 하면 카피라이터가 돼요?”다. 카피는 실무를 하면서 카피로 크는 거란 말을 수도 없이 하지만, 그래도 뭔가 방법이 따로 있지 않을까 계속 묻는다. 어떻게 하든 들어만 간다면 카피로 크는 길에 들어선다. 어떻게 클까? 여기 어리바리한 여자 카피라이터가 광고회사에 신입으로 들어가, 지금은 남아있지 않은 전설의 카피라이터 신입교육을 받으며 커가는 과정을 소소하게 풀어본다.
[BRAND REPORT] 소비자와 교감하는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모든 인식은 눈에서 시작된다’고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기업이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인식 시키기 위한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들은 복잡한 경쟁 상황에 직면해 있으며, 그 경쟁 상황의 돌파구로 브랜드 개발이 중요한 화두가 된 지 이미 오래이다. 이제 기업들은 브랜드 또는 기업을 알리는 것에서 더 나아가 소비자와 정서적으로 교감하길 원하고 있으며,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무형의 개념인 브랜드를
[마케팅 레시피] 시간을 마케팅에 끌어들이다
최근 우리 사회에서 이슈가 되는 키워드를 보면 시간과 관련된 것이 많다. 욜로(YOLO, You Only Live Once), 카르페 디엠(Carpe Diem), 슬로우 라이프(Slow Life), 노스탤지어(Nostalgia) 등 시간 관련 문구들이 눈에 많이 띈다. 시간은 그만큼 우리 삶에 많은 영향을 끼치고 있다. 빠르게 변해가는 사회, 치열한 경쟁과 스트레스, 고착화된 사회 구조와 불확실한 미래, 저출산과 고령화, 불황과 저성장 등 우리를 둘러
[Interview 2] 한규훈 2017 대한민국광고대상 공동심사위원장
“소비자에게 강한 인상을 줄 수 있는 캠페인, 상 받기 좋은 캠페인은 어떤 형태든 회심의 한방, 즉 ‘임팩트’가 있어야 할 것입니다.”       한규훈 2017 대한민국광고대상 공동심사위원장   - 現 숙명여자대학교 홍보광고학과 교수 (광고전공) - 2017 한국광고홍보학회 제 12대 회장 - 2008 ~ 2010 숙명여자대학교 홍보실장 - 2005 ~ 2006 제일기획 브랜드마케팅연구소
[이달의 광고] “탁!” 가을의 절정에서 가을을 즐길 시간. 여행은 탁 떠나는거야.
  천고마비의 계절. 맑고 청명한 하늘과 바람이 살랑이는 선선한 날씨. 가을. 빨갛고 노랗게 물든 낙엽이 거리를 뒤덮은 아름다운 풍경들은 문득 어디론가 떠나고 싶은 마음을 부추긴다. 가을의 계절감을 한껏 담아 휴식을 원하는 현대인들의 관심을 끄는 한국관광공사 가을여행 주간 ‘여행은 탁 떠나는거야’ 편 광고가 2017년 12월 이달의 광고로 선정되었다. 이번 광고는 ‘탁’이라는 의성어에 맞추어 아름
[너는 어떻게 카피가 됐니?] 중구난방 라디오 카피 수칙 2
예나 지금이나 많이 받는 질문 중 하나가 “어떻게 하면 카피라이터가 돼요?”다. 카피는 실무를 하면서 카피로 크는 거란 말을 수도 없이 하지만, 그래도 뭔가 방법이 따로 있지 않을까 계속 묻는다. 어떻게 하든 들어만 간다면 카피로 크는 길에 들어선다. 어떻게 클까? 여기 어리바리한 여자 카피라이터가 광고회사에 신입으로 들어가, 지금은 남아있지 않은 전설의 카피라이터 신입교육을 받으며 커가는 과정을 소소하게 풀어본다.
[BRAND REPORT] 소비자와 교감하는브랜드 아이덴티티 디자인
‘모든 인식은 눈에서 시작된다’고 아리스토텔레스가 말한 것처럼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기업이 소비자에게 브랜드를 인식 시키기 위한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오늘날 기업들은 복잡한 경쟁 상황에 직면해 있으며, 그 경쟁 상황의 돌파구로 브랜드 개발이 중요한 화두가 된 지 이미 오래이다. 이제 기업들은 브랜드 또는 기업을 알리는 것에서 더 나아가 소비자와 정서적으로 교감하길 원하고 있으며, 아이덴티티 디자인은 무형의 개념인 브랜드를
[마케팅 레시피] 시간을 마케팅에 끌어들이다
최근 우리 사회에서 이슈가 되는 키워드를 보면 시간과 관련된 것이 많다. 욜로(YOLO, You Only Live Once), 카르페 디엠(Carpe Diem), 슬로우 라이프(Slow Life), 노스탤지어(Nostalgia) 등 시간 관련 문구들이 눈에 많이 띈다. 시간은 그만큼 우리 삶에 많은 영향을 끼치고 있다. 빠르게 변해가는 사회, 치열한 경쟁과 스트레스, 고착화된 사회 구조와 불확실한 미래, 저출산과 고령화, 불황과 저성장 등 우리를 둘러